커피, 많이 마시면 ‘위암발생’ 위험 높아져

하루4잔 이상 마시면 장상피화생 진단율 ‘14배’ 증가돼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8/01/09 [16:17]

커피, 많이 마시면 ‘위암발생’ 위험 높아져

하루4잔 이상 마시면 장상피화생 진단율 ‘14배’ 증가돼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8/01/09 [16:17]

하루4잔 이상 마시면 장상피화생 진단율 ‘14배’ 증가돼

인스턴트와 여과커피 모두 장상피화생 진단율 높여

 

하루에 섭취하는 커피량이 많아질수록 위암발생 위험도 덩달아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커피를 하루에 4잔 이상 마시는 사람의 장상피화생 진단율은 14배가량 증가했다.  

 

9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경북대 의학전문대학원 가정의학교실 윤창호 교수팀은 2013년 지역 종합병원 건강증진센터를 방문해 위내시경 검사를 받은 사람 중 설문조사 결과가 남아 있는 성인 881명의 커피 섭취와 장상피화생 발병과의 관계를 분석했다. 그 결과, 커피섭취량이 많아질수록 장상피화생 진단율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 (사진=image stock)   

 

장상피화생은 위(胃)에 염증이 발생하고 회복되는 과정이 반복돼 위 점막이 장 점막처럼 변하는 것을 가리키는데, 연구팀은 위내시경 검사 결과 위 점막에 흰색의 반점이 나타나거나 흰색으로 균일하게 변색된 경우 장상피화생으로 진단했다.

 

윤 교수팀의 연구 결과, 하루에 커피를 1~2잔 마시는 사람의 비율은 전체의 약 62%로 가장 많았고, 3~4잔을 마신다는 사람은 17.7%였다. 하루 한 잔도 마시지 않는 사람과 4잔 이상 마신다는 사람의 비율은 각각 10.2%와 10.1%였다.

 

이중 하루 4잔 이상 커피를 마시는 사람의 장상피화생 진단율은 20.2%로, 커피를 전혀 마시지 않는 사람의 진단율인 2.2%와 비교해 10배가량 높은 비율을 나타냈다. 

 

더욱 유의미한 연구결과는 하루 커피 섭취량이 많을수록 장상피화생 진단율도 점점 증가하는 경향을 보인다는 점이다. 

 

하루에 커피를 한 잔도 마시지 않는 사람과 비교했을 때 1~2잔 마시는 사람의 장상피화생 진단율은 4.1배 높았고, 3~4잔 마시는 사람의 경우 9.5배 높았다. 하루에 4잔 이상 꾸준히 마시는 사람의 장상피화생 진단율은 커피를 일체 마시지 않는 사람보다 약 13.9배나 높았다.

 

정도의 차이는 있지만 인스턴트 커피와 여과 커피 섭취 모두 장상피화생 진단율을 높이는 것으로 드러났다. 

 

커피를 마시지 않는 사람에 비해 하루에 인스턴트커피를 4잔 이상 마시는 경우 장상피화생 진단율은 약12.8배 높았다. 인스턴트가 아닌 여과 커피를 4잔 이상 마시는 경우에도 장상피화생 진단율은 약16.6배 높게 나타났다.

 

윤 교수팀은 논문에서 “커피에 포함된 카페인이 위산 분비를 촉진시켜 위궤양·역류성 식도염 등 위장관 질환에 영향을 미친다는 것은 널리 알려진 사실”이라 지적하며 “커피의 종류와 관계없이 하루 커피 섭취량이 증가할수록 장상피화생의 유병 위험도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분석했다. 

 

한편, 경북대 의학전문대학원 가정의학교실 윤창호 교수팀의 이번 연구결과는 대한가정의학회의 학술지 최근호에 소개됐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이주의 코스메틱
썸네일 이미지
[Weekly’s New, 7월 3주차] 이주의 코스메틱 신제품은?
이주의 코스메틱
[Weekly’s New, 7월 3주차] 이주의 코스메틱 신제품은?
베리떼, 블리블리, 뉴스킨코리아, 리즈케이, 헤라, 오휘, 비욘드, 키엘, 라포랩, 아리얼, 저스트고고, 제이준코스메틱, 뷰디아니가 7월 셋째주 신제품을 출시했다. 여름철 땀이나 피지에 번지지 않는 데일리 메이크...
경제일반
썸네일 이미지
경중연 광명진흥회, “경쟁력 있는 중소기업으로 성장할 것”
경제일반
경중연 광명진흥회, “경쟁력 있는 중소기업으로 성장할 것”
(사)경기중소기업연합회 서부지회, 정기모임 및 광명진흥회 발대식 개최  경기도 광명시 중소기업인들이 공동 발전을 도모하고 상생 발전 및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기 위한 진흥회를 결성하고 공식 출범을 알리는 ...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매뉴얼만 지켰어도…동두천 어린이집 차량사고, 왜 터졌나
사회일반
매뉴얼만 지켰어도…동두천 어린이집 차량사고, 왜 터졌나
“내릴 때 인원체크를 제대로 했더라면. 담임 선생님이 바로 어머니한테 전화를 해서 아이가 왜 안왔는지 확인했더라면. 매뉴얼대로만 했으면 발생하지 않았을 사고다. 너무 안타깝다” 초복(初伏)이었던 지난 17...
알고먹자
썸네일 이미지
[알고먹자] 큼직한 매력의 ‘브라질 너트’ 과하면 독
알고먹자
[알고먹자] 큼직한 매력의 ‘브라질 너트’ 과하면 독
사이즈도, 맛도 만족스러워 인기를 끌게된 브라질 너트는 단백질은 물론 각종 영양분이 풍부해 있어 우리 몸에도 좋다. 하지만 많은 양을 먹으면 오히려 우리 몸에 독이 된다는 사실은 많이 모르고 있는 것이 사실이...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막말에 고성까지 ‘국가혈액관리’ 토론회…적십자 강변 쏟아져
저널21
막말에 고성까지 ‘국가혈액관리’ 토론회…적십자 강변 쏟아져
최근 대한적십자사를 중심으로 혈액백 입찰 논란, 면역검사 시스템 논란 등이 끊이질 않는 가운데 ‘국가 혈액관리 이대로 좋은가’ 토론회가 국회에서 열렸다. 이날 토론회에 참석한 패널들은 대한적십자사에서 발...
정치일반
썸네일 이미지
권성동·염동열 불구속 기소…소득없이 끝난 수사
정치일반
권성동·염동열 불구속 기소…소득없이 끝난 수사
강원랜드 채용 비리를 수사하던 검찰은 권성동‧염동열 자유한국당 의원을 불구속 상태로 재판에 넘겼다. 방탄국회 때문에 주요 혐의자로 꼽히는 현직 국회의원 구속에 실패한 독립 수사단은 수사외압과 관련한 ‘항...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내년도 최저임금 8,350원, 노동계와 사용자 · 자영업자 모두 반발
사회일반
내년도 최저임금 8,350원, 노동계와 사용자 · 자영업자 모두 반발
소상공인연합회, “‘일방적 결정’…소상공인 모라토리움 실핼할 것“ 편의점업계 도 반발 거세 최저임금위원회가 2019년도 최저임금을 8,350원으로 결정한데 대해 노동계는 물론, 중소기업과 소상공인·편의점업계 ...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방사능덩어리 태국산 라텍스 “믿고 구매한게 죄인가”
사회일반
방사능덩어리 태국산 라텍스 “믿고 구매한게 죄인가”
최근 대진침대에서 방사능 물질인 라돈이 검출돼 국민불안이 커진 가운데 태국 여행에서 많이들 사들여 오는 라텍스 매트리스와 라텍스 베개 등에서도 라돈이 검출돼 파장이 커지고 있다. 라돈이 검출되는 라텍스 제...
소비/트렌드
썸네일 이미지
국산맥주의 기괴한 역수입…기울어진 운동장 해결될까
소비/트렌드
국산맥주의 기괴한 역수입…기울어진 운동장 해결될까
최근 국책연구기관이 맥주에 매기는 세금기준을 ‘출고가격’에서 ‘용량’으로 바꾸는 개편안을 내놓으면서, 가격경쟁력에서 수입맥주에 밀리던 국내 주류업계가 환영의사를 밝혔다. 하이트진로‧OB‧롯데주류 등 ...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MJ포토] 경중연 광명진흥회, 발대식 갖고 공식 출범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