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톡스 제3공장 ‘필러동’ 식약처 승인 획득

연간 1조원 규모 톡신‧필러 공급 가능해져…글로벌 수요에 대응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8/06/18 [18:09]

메디톡스 제3공장 ‘필러동’ 식약처 승인 획득

연간 1조원 규모 톡신‧필러 공급 가능해져…글로벌 수요에 대응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8/06/18 [18:09]

연간 1조원 규모 톡신‧필러 공급 가능해져…글로벌 수요에 대응

 

바이오제약 기업 메디톡스는 충북 청주시 오송첨단의료복합단지 내에 위치한 제3공장 ‘필러동’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의료기기 제조 및 품질관리 기준 적합인증(이하 KGMP)을 승인 받았다고 18일 밝혔다.

 

식약처로부터 허가를 받은 메디톡스 제3공장 ‘필러동’은 연간 약 4000억원 규모의 필러 제품을 생산할 수 있는 최첨단 시설이다. 지난해 6월 가동을 시작한 톡신동(연간 6000억원 규모)을 포함하면 메디톡스 제3공장은 1조원 규모의 톡신‧필러를 매년 공급할 수 있는 초대형 생산시설이 됐다.

 

▲ 메디톡스의 제3공장 전경. (사진제공=메디톡스)

 

여기에 톡신 600억원, 필러 1000억원을 포함해 연간 1600억원 규모인 기존 제1공장과 미국 임상3상을 앞두고 있는 이노톡스의 전용 생산공장 제2공장이 가동되면 메디톡스의 전체 생산 규모는 더욱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정현호 메디톡스 대표는 “지난해 제3공장의 톡신동이 본격 생산을 시작하게 되면서 시장 수요에 적극 대응할 수 있었고, 이를 통해 폭발적인 매출 증가를 이뤄냈다”며 “이번 필러동의 KGMP승인은 우수한 품질력으로 큰 관심을 받고 있는 히알루론산 필러 ‘뉴라미스’가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는데 큰 의의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메디톡스가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개발한 히알루론산 필러 ‘뉴라미스’는 미국 FDA와 유럽 EDQM에 등재된 히알루론산을 원료로 사용해 안전성을 더욱 강화한 필러 제품이다. 2018년 6월 현재 22개국에서 정식 승인을 획득했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