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KB국민은행, 아주대학교와 MOU체결…‘빅데이터 통한 먹거리 찾기’

KB국민은행, 수학적 관점의데이터 분석으로 비즈니스 인사이트 도출

임이랑 기자 | 기사입력 2018/12/16 [11:49]

KB국민은행, 아주대학교와 MOU체결…‘빅데이터 통한 먹거리 찾기’

KB국민은행, 수학적 관점의데이터 분석으로 비즈니스 인사이트 도출

임이랑 기자 | 입력 : 2018/12/16 [11:49]

KB국민은행, 수학적 관점의데이터 분석으로 비즈니스 인사이트 도출

 

4차 산업혁명 파도가 거세게 치면서 빅데이터의 중요성도 날로 커지고 있다. 특히 시중은행에선 빅데이터와 인공지능 활용을 통해 고객 유치 및 자산관리 등을 진행하고 있다. 

 

이 중 KB국민은행은 아주대학교와 산학협력을 통해 ‘빅데이터 및 인공지능’으로 은행의 새로운 먹거리를 찾겠다는 포부를 드러냈다. 

 

▲ KB국민은행은 지난 15일 아주대학교 율곡관 총장실에서 아주대학교와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사진제공=KB국민은행)   

 

국민은행은 지난 15일 아주대학교 율곡관 총장실에서 아주대학교와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허인 KB국민은행장, 박형주 아주대학교 총장 및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빅데이터 분석 및 인공지능 활용을 위한 긴밀한 산학협력 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며, 이를 위해 ▲데이터 분석 기반 비즈니스 과제 해결, ▲구성원의 데이터 역량 강화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 등에서 상호협력 하기로 했다.

 

또한 수학적 관점의 데이터 분석에 강점이 있는 아주대학교는 아주 산업수학센터, 경영 빅데이터 센터, 데이터 사이언스 학과가 중심이 되어 참여한다. 특히 정재훈 아주대학교 데이터 사언스 학과 교수는 지난 2017 다산 컨퍼런스에서 위상수학적 데이터 분석이라는 수학적 기법을 통해 심혈관계 질환을 진단하는 이론을 제시한 바 있다.

 

위상수학적 데이터 분석은 데이터 모양을 위상수학적으로 분류해내는 기법으로, 암 환자 진단, 스포츠 통계, 뇌 과학 영상 데이터 분석 등 다양한 분야에 널리 활용되고 있다.

 

이와 관련해 국민은행 관계자는 “국내 은행 중 최대 규모의 데이터를 보유하고 있는 국민은행 아주대학교의 산학협력을 통해 수학적 관점 데이터 분석 및 인공지능 활용으로 고객ㅂ거래 분석, 개인화 마케팅, 리스크관리 및 이상거래감지 등의 영역에서 새로운 비즈니스 인사이트 도출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