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도쿄올림픽서 4개 종목 ‘남북단일팀’ 출전

여자농구·여자하키·조정·유도 총 4종목에서 단일팀 구성

임이랑 기자 | 기사입력 2019/02/17 [14:41]

2020도쿄올림픽서 4개 종목 ‘남북단일팀’ 출전

여자농구·여자하키·조정·유도 총 4종목에서 단일팀 구성

임이랑 기자 | 입력 : 2019/02/17 [14:41]

여자농구·여자하키·조정·유도 총 4종목에서 단일팀 구성

출전 자격을 얻기 위해 예선전부터 참가

 

2020도쿄하계올림픽대회서 여자농구·여자하키·조정·유도 등 총 4 종목에서 남북단일팀이 구성될 것으로 보인다. 

 

대한체육회는 이기흥 회장이 지난 15일(한국시간) 스위스 로잔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본부에서 개최된 남·북·IOC 3자 고위급 회담에 참석하여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장관, 김일국 북한 체육상, 토마스 바흐 IOC위원장과 함께 2020도쿄하계올림픽대회 남북단일팀 구성에 합의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번 회의에서는 2020도쿄하계올림픽대회에 여자 농구, 여자 하키, 유도 혼성 단체전, 조정 남/여 4인승 및 8인승 총 4개 종목에서 단일팀을 구성하는 것에 합의하였으며 올림픽 출전 자격을 얻기 위해 예선전부터 참가하는 것에 뜻을 모았다.

 

남과 북은 IOC와의 지속적인 협의를 거쳐 각 종목별로 올림픽 본선 진출이 확정되는 대로 올림픽 참가를 위한 세부사항을 최종적으로 결정할 예정이다. 또한, 단일팀 구성이 확정된 종목에 대해 선수 선발 및 훈련 등 세부적인 논의를 거쳐 이르면 올해 3~4월경을 기점으로 합동훈련에 들어가게 된다.

 

향후 남과 북은 성공적인 2020도쿄하계올림픽대회 단일팀 참가와 2032평화올림픽 유치를 위해 지속적으로 긴밀하게 협의를 이어나갈 방침이다.

 

한편, IOC는 역사적인 남북 공동 올림픽 유치 제안에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