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대한체육회, 체육혁신 위한 간담회 개최

27일 진천 국가대표선수촌에서 현장 의견 수렴

임이랑 기자 | 기사입력 2019/02/27 [12:57]

대한체육회, 체육혁신 위한 간담회 개최

27일 진천 국가대표선수촌에서 현장 의견 수렴

임이랑 기자 | 입력 : 2019/02/27 [12:57]

27일 진천 국가대표선수촌에서 현장 의견 수렴

 

대한체육회가 최근 체육계 현안에 대한 현장의 의견을 청취하고, 체육 발전 방향을 논의하기 위해 간담회를 개최한다. 해당 간담회는 국가대표 지도자 및 선수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대한체육회는 진천 국가대표선수촌에서 선수촌혁신소위원회에서 간담회를 개최한독 27일 밝혔다. 

 

이번 선수촌혁신위 간담회에서는 지난 11일 열린 ‘전문 체육의 혁신 및 발전 방안을 위한 토론회’에서 개진된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고 체육 혁신과 선수 인권 향상을 위한 실질적 개선 방안을 일선 지도자 및 선수와 함께 모색할 예정이다.

 

▲ 대한체육회는 진천 국가대표선수촌에서 선수촌혁신소위원회에서 간담회를 개최한독 27일 밝혔다. (사진제공=대한체육회)  

 

간담회 주요 주제는 ▲소년체전 폐지, ▲합숙훈련 폐지, ▲병역 및 연금혜택 축소, ▲진천선수촌 혁신 방향 등으로 체육계 전반의 현안에 대해 보다 구체적이고 심도 있는 논의가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 간담회는 유승민 선수촌혁신소위원장을 비롯해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신치용 선수촌장 등이 참석하며, 체육회는 이번 간담회를 통해 나온 국가대표 지도자 및 선수 등 현장의 의견을 수렴하여 전문 체육 혁신 및 선수 인권 보호를 위한 실질적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한편, 전문 체육의 혁신 및 발전 방안‘을 주제로 개최된 지난 토론회는 선수, 지도자, 학부모 등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되었으며, 다수의 참석자들이 정부가 최근 발표한 체육 혁신 대책에 대해 체육 현실과 체육인의 의견을 반영하여 문제점을 보완하고, 현실에 기반을 둔 정책을 마련해 줄 것을 요청한 바 있다. 또한 유승민 선수촌혁신소위원장은 전문 체육 혁신 및 발전을 위한 노력을 기울이는 한편, 체육인 소통 창구를 지속적으로 마련할 것임을 약속하였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