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연중 상시 인턴 채용 프로그램 실시

상·하반기 채용 탈피한 ‘H-Experience’

성상영 기자 | 기사입력 2019/05/26 [23:06]

현대차, 연중 상시 인턴 채용 프로그램 실시

상·하반기 채용 탈피한 ‘H-Experience’

성상영 기자 | 입력 : 2019/05/26 [23:06]

채용전환형 인턴 및 연구 인턴 채용

지원 자격 완화해 융합 인재확보

 

현대자동차가 상반기와 하반기에 각각 나눠 실시하던 인턴 사원 채용을 연중 상시 채용으로 바꾼다.

 

현대차는 이 같은 방식의 ‘H-익스피어리언스(Experience)’ 프로그램을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H-Experience 프로그램은 인턴 채용 후 실습을 거쳐 입사 여부가 결정되는 채용전환형 인턴과 미래 경쟁력 강화 분야(MECA)의 유망 인재를 발굴하고 직무 경험과 탐색 기회를 제공하는 연구 인턴으로 진행된다.

 

현대차 채용 관계자는 지원자에게 직무 경험 및 탐색 기회를 제공하는 한편, 미래 산업 환경에 적합한 융합형 인재를 조기에 발굴하기 위한 목적이라고 전했다. H-Experience 프로그램은 기존 인턴 채용 방식에서 6~7학기 재학생에 한정됐던 지원 자격을 학기에 상관없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도록 완화한 것이 특징이다.

 

▲ 자료=현대자동차

 

또 직무별 특성을 고려한 탄력적인 실습 기간 설정으로 지원자가 충분한 직무 경험을 할 수 있도록 했다. 채용전환형 인턴은 졸업예정자와 기졸업자를 대상으로 연중 수시로 진행되며, 서류심사와 면접 전형을 거쳐 현업실습을 2개월 진행한 뒤 최종적으로 입사 여부가 결정된다.

채용전환형 인턴 채용 방식은 각 부문이 원하는 시점에 채용공고에서부터 전형, 선발 등 모든 채용과정을 직접 진행한다.

 

연구 인턴은 대학·대학원 재학생을 대상으로 하계·동계 기간 중심으로 진행되나 연중 수시로도 실시되며, 서류심사와 면접 전형을 거쳐 현업실습을 2~4개월 진행한 뒤 종료된다. 특히 직무 역량이 뛰어난 연구 인턴 우수자의 경우에는 학년과 관계없이 현대차 입사 기회 또는 입사 지원 시 최종 면접 기회가 주어지는 등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아울러 연구 인턴 채용 방식은 향후 미래 경쟁력 강화 분야의 인재 발굴을 위해 지속 확대할 예정이다.

 

지원자들은 인턴 채용 방식의 변화를 통해 불필요한 스펙을 쌓는 대신, 본인의 경험을 통해 하고 싶은 일과 분야를 정하고 필요한 역량을 갖추는데 집중할 수 있다. H-Experience 프로그램에 대한 공고는 현대차 채용 홈페이지에서 연중 수시로 확인할 수 있다. 현대차는 온·오프라인 설명회 등을 통해 다양한 방법으로 소통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인턴 사원 채용 방식의 변화와 더불어 지원자와의 소통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며 향후에도 현업부분에서 필요로 하는 인재를 적시에 확보함과 동시에 미래 산업 환경에 맞는 인재를 조기에 발굴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현대자동차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