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2020 호주오픈 ‘볼키즈’ 모집

메인 스폰서로 한국 대표 볼키즈 선발

성상영 기자 | 기사입력 2019/07/15 [11:00]

기아차, 2020 호주오픈 ‘볼키즈’ 모집

메인 스폰서로 한국 대표 볼키즈 선발

성상영 기자 | 입력 : 2019/07/15 [11:00]

▲ 기아자동차가 내년 1월 호주 멜버른에서 열리는 ‘2020 기아자동차 호주오픈 테니스 대회’에서 활약할 볼키즈(Ball Kids)를 모집한다고 15일 밝혔다. (사진제공=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가 내년 1월 호주 멜버른에서 열리는 ‘2020 기아자동차 호주오픈 테니스 대회에서 활약할 볼키즈(Ball Kids)를 모집한다.

 

볼키즈는 테니스 경기 중 경기장 내에서 라인을 벗어난 공을 처리하거나 수급하는 유소년들을 일컫는다. 단순한 경기 보조의 개념을 넘어 원활한 경기 운영을 위해 없어서는 안 될 경기의 일원으로 꼽힌다.

 

호주오픈 메인 스폰서인 기아자동차는 지난 2003년부터 매년 20명의 한국 대표 볼키즈를 선발해 대회에 참여시키고 있다. 이와 함께 호주 현지 체험 기회를 볼키즈에게 제공해 선발 인원들이 견문을 넓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볼키즈가 되려면 우선 부모 또는 조부모가 기아차의 차량을 보유하고 있어야 한다. 또 해외여행에 결격 사유가 없어야 하며, 한국 국적의 만12세에서 15세 사이의 유소년이어야 한다. 모집 일정은 15일부터 다음 달 21일까지로 볼키즈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기아차는 지원자를 대상으로 1차 영어능력 평가와 2차 실전능력 평가를 거쳐 20명을 최종 선발하고, 오는 11월 별도의 교육을 거쳐 내년 1월 대회가 열리는 호주 멜버른으로 볼키즈를 파견할 예정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볼키즈는 세계 4대 테니스 대회 중 하나인 호주오픈의 일원으로서 경기에 직접 참여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현지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마케팅을 통해 차별화된 가치를 고객들께 전달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