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약품, 뿌리는 여드름 치료제 '디에클렌' 출시

최재원 기자 | 기사입력 2019/07/16 [09:31]

현대약품, 뿌리는 여드름 치료제 '디에클렌' 출시

최재원 기자 | 입력 : 2019/07/16 [09:31]

 

 

현대약품이 뿌리는 복합 여드름 치료제 ‘디에클렌(사진)’ 스프레이를 출시했다.

 

‘디에클렌’ 스프레이는 여드름 치료는 물론 피부 재생에도 효과가 있는 제품으로, 알란토인, 살리실산, 에탄올 성분을 함유하고 있다.

 

알란토인 성분은 천연물질로 상처 치유를 돕고 피부를 보호하며, 살리실산은 항염증효과 및 항균효과를, 에탄올 성분의 경우 살균작용과 함께 쿨링 효과를 선사한다.

 

현대약품 관계자는 “여드름 치료에 있어 가장 중요한 사항 중 하나는 최대한 손으로 여드름 부위를 만지지 않고, 청결을 유지하는 것”이라며 “새롭게 선보인 ‘디에클렌’ 스프레이는 손을 해당 부위에 대지 않고도 여드름을 치료할 수 있는 효과적인 제품”이라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최재원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