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발달장애인 위해 ‘참지마요’ 프로젝트 진행

참지마요 프로젝트 제1기 교육봉사단, 창단식 후 활동 돌입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9/07/22 [16:28]

대웅제약, 발달장애인 위해 ‘참지마요’ 프로젝트 진행

참지마요 프로젝트 제1기 교육봉사단, 창단식 후 활동 돌입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9/07/22 [16:28]

참지마요 프로젝트 제1기 교육봉사단, 창단식 후 활동 돌입

발달장애인 스스로 질병증상 표현할 수 있도록 교육지원

50명의 대학생, 10개 기관서 발달장애인 대상 교육 나선다

 

대웅제약은 발달장애인이 스스로 질병증상을 표현할 수 있도록 교육하고 이를 지원하기 위해 ‘참지마요 프로젝트 제1기 교육봉사단’ 창단식을 갖고 활동에 나섰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창단식은 지난 19일 삼성동 본사에서 열렸으며 6대1의 경쟁률을 뚫고 50명의 대학생 교육봉사단이 최종 선발됐다. 선발된 대학생들은 발달장애인을 대상으로 질병의 심각성과 방치의 위험성을 인지할 수 있도록 제작된 쉬운 글 도서 ‘참지마요’를 가지고 직접 교육에 참여할 예정이다. 

 

‘참지마요 프로젝트’는 발달장애인들이 몸이 아플 때 혼자서도 질병 증상을 표현할 수 있도록 교육해 필요한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대웅제약과 아름다운가게, 피치마켓이 함께 진행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 19일 대웅제약 삼성동 본사에서 개최된 '참지마요 프로젝트 제1기 교육봉사단' 창단식에서 참석한 대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대웅제약) 

 

대학생 50명으로 구성된 1기 봉사단은 창단식에 이어 6주간의 사전교육을 이수하고 10명으로 구성된 5개의 팀이 팀별 2개 기관, 총 10개의 기관에서 활동을 진행한다. 

 

활동기간 동안 매주 독서프로그램을 진행하며 교육에 필요한 학습 콘텐츠를 직접 제작하고, 추가적으로 팀 프로젝트를 통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수행한다는 설명이다.  

 

전승호 대웅제약 사장은 “참지마요 프로젝트 교육봉사단 활동으로 발달장애인이 주요 질환에 대한 기본적인 인식과 소통에 대한 표현력이 향상되기를 기대한다”며 “봉사단 활동이 느린 학습자들과 대학생 봉사단 모두에게 성장을 가져올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대웅제약은 발달장애인들과 의료진들 사이의 소통을 보조해주는 AAC카드(보완대체 의사소통 카드)를 제작할 예정이며 ‘참지마요 프로젝트’를 대표 사회공헌활동으로 자리매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