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 신계륜 전 의원, 윤이상평화재단 이사장 취임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9/08/21 [16:57]

[인사] 신계륜 전 의원, 윤이상평화재단 이사장 취임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9/08/21 [16:57]

 (사진제공=신계륜 전 국회의원)  

 

신계륜 전 의원은 21일 윤이상 평화재단 이사장에 취임했다고 밝혔다. 

 

신 전 의원은 이미 2011년부터 2012년 이사장을 역임한 바 있으며 재단 창립이후 줄곧 윤이상평화재단과 관련한 일에 몰두해왔고 이번에 다시 이사장으로 복귀했다는 설명이다. 

 

지난 박근혜 정부 당시 현역의원으로는 드물게 블랙리스트에 오르기도 했던 신 전 의원은 취임후 첫 이사회를 주관하는 자리에서 “나도 몰래 지난 정권에서 블랙리스트에 오른 윤이상평화재단에 다시 이사장으로 봉사하게돼 남다른 감회가 있다”고 소회를 밝혔다.

 

그러면서 “윤이상 선생의 음악을 올바로 알리고, 그 정신을 잘 이해해 세계적인 작곡가가 남긴 유산을 지금 우리민족의 젊은 세대들이 제대로 이어가는 데 도움이 되는 재단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계륜 전 의원은 현재 ‘걸어서 38선 넘어 백두산까지’를 10년 넘게 추진하고 있는 사단법인 신정치문화원의 이사장으로도 재직 중이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