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美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 편입

지난해 ‘DJSI 월드’ 첫 진입 이후 2년 연속 쾌거

성상영 기자 | 기사입력 2019/09/17 [14:23]

현대제철, 美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 편입

지난해 ‘DJSI 월드’ 첫 진입 이후 2년 연속 쾌거

성상영 기자 | 입력 : 2019/09/17 [14:23]

지속가능성 평가 기준, 기후변화·사회공헌 높은 점수

세계 철강 산업군 중 1위… 인더스트리 리더영광도

 

현대제철이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평가하는 2019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Dow Jones Sustainability Index·DJSI) 평가에서 ‘DJSI 월드지수에 편입됐다.

 

다우존스 지속경영가능지수(DJSI)1999년 미국의 신용평가사 스탠다드 앤 푸어스 다우존스인덱스(S&P Dow Jones Indices)와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평가기관 로베코샘(Robeco SAM)이 공동으로 개발한 것으로 기업의 지속가능성 정도를 측정하는 지표다. 매년 전 세계 시가총액 상위 2500여 기업을 대상으로 재무성과와 사회적 책임, 환경경영 등을 평가해 투자에 활용하는 글로벌 표준으로 사용된다.

 

▲ 현대제철이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평가하는 2019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Dow Jones Sustainability Index·DJSI) 평가에서 ‘DJSI 월드’ 지수에 편입됐다고 17일 밝혔다. (사진제공=현대제철)


지난
14일 발표된 DJSI 평가 결과에 따르면 현대제철은 지난해에 이어 DJSI 월드 지수에 편입됐다. 2년 연속 DJSI 월드 지수에 편입된 현대제철은 올해 윤리강령을 개정하고 인권 평가를 새롭게 도입했다. 또 사회공헌활동에 대한 사업적, 사회적 가치를 지표화해 이를 공개하며 높은 점수를 받았다.

 

아울러 현대제철은 세계 철강 산업군 18개 기업 중 1위에 해당하는 인더스트리 리더(최우수 기업)’으로 선정됐다. 현대제철은 고객관리, 기후변화 관리, 공급망 ESG(환경·사회·거버넌스) 관리 확대, 지역사회 참여 등 평가항목에서 우수한 결과를 얻었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최고경영층의 높은 관심과 지원 아래 회사의 전 임직원이 지속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노력한 결과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라고 평가하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개선을 통해 투자자와 주주를 포함한 다양한 이해관계자들로부터 더욱 신뢰받는 글로벌 기업이 되겠다고 밝혔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