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육군 최정예 전사 롯데월드타워 초청

전사들, 전망대·뮤지엄·아쿠아리움 관람 등 문화예술 체험

박명섭 기자 | 기사입력 2019/11/20 [11:30]

롯데, 육군 최정예 전사 롯데월드타워 초청

전사들, 전망대·뮤지엄·아쿠아리움 관람 등 문화예술 체험

박명섭 기자 | 입력 : 2019/11/20 [11:30]

전사들, 전망대·뮤지엄·아쿠아리움 관람 등 문화예술 체험

 

육군 최정예 전투원 ‘300워리어(Warriors)’들이 잠실 롯데월드타워를 찾아  문화예술을 체험했다. 

 

▲ 롯데월드타워를 방문한 300워리어 (사진제공=롯데지주)

 

롯데는 20일 대한민국 육군을 대표하는 분야별 최강의 전사로 선발된 ‘300워리어’들을 롯데월드타워로 초청해 국내 최고 높이의 전망대 ‘서울스카이’, ‘롯데뮤지엄’, ‘아쿠아리움’ 등 견학을 지원하고, 롯데시네마 샤롯데관 관람권을 제공했다고 밝혔다. 

 

롯데는 지난해 5월 육군 ‘300워리어’에게 문화예술 체험을 제공하는 업무협약식을 체결하고 초청 행사를 지원해 왔다. 지난해 10월 이후 두 번째 행사로 총 600명의 육군 최정예 전투원이 롯데월드타워를 다녀갔다.

 

한편 롯데는 철원, 고성 등 최전방 부대를 중심으로 육아환경 개선을 위한 ‘mom편한 공동육아나눔터’를 제공해 현재 16개소가 운영 중이며, 최전방 GOP 등에 배치되어 상대적으로 문화적 혜택을 받기 어려운 장병들을 위해 독서카페인 ‘청춘책방’을 제공해 지금까지 35개소가 운영되고 있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