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후한 G90, 3세대 G80은 날렵한 쿠페 스타일

제네시스 G80 티저 이미지 공개

성상영 기자 | 기사입력 2020/03/05 [10:15]

중후한 G90, 3세대 G80은 날렵한 쿠페 스타일

제네시스 G80 티저 이미지 공개

성상영 기자 | 입력 : 2020/03/05 [10:15]

쿠페형 스타일로 역동적 우아함강조

방패 그릴살리면서 후면은 매끈하게

실내 개방감 강조, 다이얼 변속기 적용

 

현대자동차의 고급차 브랜드 제네시스의 후륜구동 기반 세단 ‘G80’의 티저 이미지가 5일 공개됐다. 20081세대, 20132세대 모델에 이어 7년 만에 3세대 모델이 나온 것이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디자인 정체성인 역동적인 우아함을 완벽하게 갖췄다고 소개했다.

 

이상엽 제네시스 디자인센터장(전무)쿼드램프는 세단, SUV(스포츠유틸리티차량) 등 어떤 차체에 적용하더라도 정체성이 명확하게 드러나는 제네시스의 가장 대표적인 디자인 요소라며 역동성과 우아함의 균형을 조율해 각 차량의 개성을 살리는 제네시스의 디자인 정체성을 바탕으로 제네시스만의 고급스러움을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외관을 보면 쿠페와 같이 매끄럽게 떨어지는 루프라인을 보여준다. 그러면서도 넉넉한 2열 머리 공간을 확보했다.

 

▲ 제네시스 G80 3세대 모델 티저 이미지. (사진제공=제네시스)

 

전면부의 크레스트 그릴과 두 줄로 그은 쿼드램프는 G90GV80에 이어 3세대 G80에도 계보를 이어갔다. 루크 동커볼케 현대차그룹 디자인 담당(부사장)제네시스의 모든 디자인 요소들은 브랜드의 첫인상이 시작되는 로고에 그대로 담겨있다라며 제네시스 로고의 가운데 방패 문양은 크레스트 그릴을, 양쪽의 날개는 두 줄 디자인의 쿼드램프를 상징한다고 설명했다.

 

측면부는 쿼드램프와 말발굽 형태로 둥글게 음각 처리한 트렁크 표면을 통해 독창적 인상을 강조했다. 좌우로 길게 뻗은 트렁크 상단의 크롬 장식과 전동 트렁크 버튼 역시 제네시스 로고를 형상화한 것이다.

 

▲ 제네시스 G80 3세대 모델 실내 이미지. (사진제공=제네시스)

 

실내는 제네시스의 디자인 철학인 여백의 미를 살려냈다. 여유로운 공간을 추구하면서도 공조·인포테인먼트·계기 등 각종 장치는 운전자의 편의를 고려해 배치했다. 길게 이어지면서 날렵한 송풍구와 가로로 뻗은 14.5인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간결하게 구성됐으면서도 넓어 보이게 한다. 또한 A필러(전면 유리와 측면 창문 사이의 차체 부분)의 두께와 룸미러의 테두리를 줄임으로써 개방감을 높였다.

 

3세대 G80에는 다이얼 방식의 전자식 변속기가 탑재된다.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터치와 필기로 조작할 수 있는 제네시스 통합 컨트롤러가 적용됐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갤러리AG 미술탐구 시리즈 ‘피카소 오마주 : 입체’展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