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츠·대체투자 넘버원’ 꿈꾸는 대신증권, WM 강화

자산관리 역량 강화 박차 가하는 대신證

성상영 기자 | 기사입력 2020/03/27 [10:07]

‘리츠·대체투자 넘버원’ 꿈꾸는 대신증권, WM 강화

자산관리 역량 강화 박차 가하는 대신證

성상영 기자 | 입력 : 2020/03/27 [10:07]

100세 시대 은퇴 후가 고민인 투자자들

금융·부동산 결합한 종합자산관리 서비스

고소득·중산층 모두 편리한 플랫폼 구축

 

100세 시대, 인간의 수명이 연장됨에 따라 장기적 관점의 자산관리(WM) 계획에 대한 수요가 많아지고 있다. 은퇴 후 자산 고갈을 막고, 삶의 질을 유지하기 위한 체계적인 자산관리 서비스의 중요성이 커진 것이다.

 

대신증권은 최근 WM 부문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고객자산의 수익률 제고를 최고의 가치로 지향하며 시스템 개편에 힘쓰고 있다. ‘금융주치의를 자임하며 2012년부터 WM 서비스를 강화하고, 비즈니스 철학을 정비했다. 고객자산의 건강한 투자를 통해 회사의 이익과 고객이 동반 성장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든다는 포부다.

 

우수한 금융상품을 제공하는 것은 WM 비즈니스 성공의 핵심 과제다. 대신증권은 우수한 금융상품 발굴하면서 금융계열사들과의 협업을 통해 상품공급체계를 혁신하고 있다고 강조한다.

 

우선 철저한 리스크 점검을 거쳐 상품 라인업을 구성하고 있다. 고객의 연령과 투자 목적 등 세부사항과 자금의 성격에 따라, 정기예금신탁·머니마켓랩(MMW)과 같은 초저위험 상품부터 국내외 주식이나 자문사 일임 연계상품과 같은 초고위험 상품까지 다양한 상품을 갖췄다.

 

▲ 서울 중구 대신파이낸스센터 전경. (사진제공=대신증권)

 

특히 주식시장의 변동성이 커질 것에 대비해 리스크를 줄인 대체투자상품 공급을 확대했다. 현지에서 우량한 해외투자자산을 발굴해 국내 자산가에게 공급하는 한편, 국내외 유망대체투자 상품을 조달해 장기적이고 안정적인 금융상품을 고객들에게 선보이고 있다.

 

지난해 5월 대신자산운용은 일본 도쿄 시나가와구의 업무용 건물에 투자해 초과수익을 추구하는 800억원 규모의 해외부동산 공모형 펀드를 완판시키기도 했다. 대신증권은 경기 변동성이 낮은 미국·유럽연합(EU)·일본 등 핵심지역의 우량 부동산과 투자자산을 꾸준히 발굴해 고객들에게 양질의 금융상품을 공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대신증권은 금융과 함께 부동산을 그룹의 한 축으로 세웠다. 계열사 간 협업을 통해 금융과 부동산을 결합한 종합자산관리 서비스를 선보이며 리츠 및 대체투자 넘버원(No. 1) 전문하우스를 기치로 내걸었다. 리츠(REITs·부동산투자신탁) 등 대체투자 부문에서 독보적인 전문성을 갖추고 차별화된 WM 솔루션을 제공해 고객들의 신뢰를 얻는다는 전략이다.

 

실제 대신증권은 대신에프앤아이를 중심으로 한 부동산개발사업을 성공리에 추진한 경험이 있다. 지난 20189월 미국 뉴욕 맨해튼 빌딩에 투자하는 등 해외부동산까지 영역을 확대한 상태다. 이를 위해 20181월 리서치센터에 해외부동산팀을 신설하고, 그해 6월 미국 현지법인을 설립했다. 20197월에는 대신자산신탁을 출범하며 부동산 비즈니스 경쟁력을 한층 강화했다. 대신자산신탁은 리츠 자산관리회사(AMC) 본인가를 받았다.

 

 

대신증권은 특별한 자산관리가 필요한 고액자산가(HNW) 고객부터 온라인을 통해 스스로 자산관리를 하는 개인(MASS) 고객까지 전 고객층을 아우르는 자산관리 플랫폼을 구축하고 있다. HNW의 자산관리는 업계 최고 수준의 전문가인 금융주치의가 맡는다. 현재 108명의 금융주치의가 지점에서 활동 중이다.

 

온라인을 통해 거래하는 소액투자자들을 위한 IT시스템도 갖추고 있다. 고객과의 접점이 대면에서 비대면(모바일)으로 이동하면서 트렌드에 맞는 금융플랫폼을 확충하고, 인공지능·빅데이터·핀테크를 활용해 맞춤형 자산관리서비스를 지원한다.

 

대신증권은 투자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금융상품도 꾸준히 내놓을 계획이다. ‘로보어드바이저상품이 대표적이다. IT 역량을 집약시켜 자체 개발한 대신 로보어드바이저는 인간의 주관적 판단을 배제하고 100% 알고리즘을 기반으로 국내외 상장지수펀드(ETF)의 변동성을 낮추고 안정적인 수익을 추구한다. 무엇보다 운용보수가 없어 장기간 투자하는 개인투자자들에게 유리하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MJ포토] 패션모델 김진혁의 당찬 런 웨이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