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다방과 주택매물정보 공유 위한 MOU 체결

업무협약 체결을 통한 수요자 중심의 주택매물 정보제공

송준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4/02 [17:54]

LH, 다방과 주택매물정보 공유 위한 MOU 체결

업무협약 체결을 통한 수요자 중심의 주택매물 정보제공

송준규 기자 | 입력 : 2020/04/02 [17:54]

업무협약 체결을 통한 수요자 중심의 주택매물 정보제공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동참…온라인 방식 진행

 

 

▲ LH는 상호 콘텐츠 공유를 통한 수요자 중심의 주택매물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다방과 온라인 협약식을 맺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의 일환으로 실시간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됐다. (사진제공=LH)  © 송준규 기자


LH는 2일 민간사업자와의 상호 콘텐츠 공유를 통한 수요자 최적의 주택매물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부동산 앱 ‘다방’을 운영하는 스테이션3와 지난 1일 온라인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의 일환으로 실시간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된 이번 협약은 LH와 다방이 상호 제공 중인 콘텐츠를 공유해 수요자들이 한눈에 주택매물정보를 확인하고 거주지 선택 폭을 넓힐 수 있도록 하는 것에 초점을 맞췄다.

 

협약에 따라 오는 6월 이후 시스템이 최종 오픈되면 LH가 운영 중인 국토교통부의 대국민 주거복지 포털의 마이홈에서 민간주택 매물의 거래유형·전용면적·매매가·전세가·임대조건 등을 볼 수 있다. 다방에서는 LH의 건설·매매임대 등 공공임대주택에 관한 각종 공급정보를 쉽게 접할 수 있다.

 

특히 다방을 주로 사용하는 연령층이 20대에서 30대에 몰려있는 만큼 대학생과 신혼부부 등 젊은 계층의 편의성과 만족도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LH 주거복지본부장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기 위해 LH는 진주에서, 다방은 서울에서 온라인으로 협약을 진행했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동참하는 한편 국민을 위한 폭넓은 주거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주거복지 허브로써의 역할을 다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문화저널21 송준규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왜 눈물을 흘리니… 더 뉴 싼타페 디자인 공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