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톡스 시장, 큰손이 움직인다…종근당 ‘원더톡스’ 출시

1000억원 규모 국내시장 공략, 업계 경쟁 심화될까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20/04/29 [10:08]

보톡스 시장, 큰손이 움직인다…종근당 ‘원더톡스’ 출시

1000억원 규모 국내시장 공략, 업계 경쟁 심화될까

박영주 기자 | 입력 : 2020/04/29 [10:08]

1000억원 규모 국내시장 공략, 업계 경쟁 심화될까

보툴리눔 톡신 A형 제품, 미간주름 개선 적응증 허가

 

국내 보툴리눔 톡신 제품 시장의 경쟁이 과열되는 가운데, 종근당 역시도 보톡스 제품 ‘원더톡스’를 출시하며 시장공략에 나섰다. 제약업계 큰손으로 불리는 종근당이 시장에 진입하면서 경쟁이 더욱 심해질 것으로 보인다.  

 

종근당은 내달 1일 보툴리눔 톡신 제품 ‘원더톡스’를 출시하고 1000억원 규모의 국내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29일 밝혔다. 

 

▲ 종근당에서 선보인 보툴리눔 톡신 제품 '원더톡스' (사진제공=종근당)  

 

원더톡스는 보툴리눔 톡신 A형 제품으로, 신경전달물질인 아세틸콜린의 분비를 억제해 근육의 움직임을 제어한다. 제품은 미간주름 개선을 적응증으로 지난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품목허가를 받았다. 

 

종근당은 2013년 미용 전담사업부 BH(Beauty & Health) 사업부를 신설하고 △히알루론산 필러 ‘스타일에이지’ △리프팅용 실 ‘실크로드’ △가슴보형물 ‘유로실리콘’ 등 다양한 미용성형 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사측은 뷰티헬스 분야에서 그간 쌓아온 영업‧마케팅 분야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시장에서 원더톡스의 입지를 확대하고 제품 간 시너지를 통해 국내 에스테틱 시장에서 점유율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종근당 관계자는 “국내 보툴리눔 톡신 시장은 2019년 기준 약 1000억원 규모로 앞으로의 성장 잠재력이 더욱 크다”며 “원더톡스 출시로 미용성형 제품 라인업을 확대하고 미용성형 분야에서 전문성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 a11126 2020/07/04 [16:39] 수정 | 삭제
  • 종근당 보톡스 원더톡스 들어오면 바로 시장 장악할 수 있을까요?
광고
광고
[MJ포토] 한강길 수놓은 장미빛 '수고했어, 오늘도'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