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2020년 제1차 사회공헌위원회 개최

열린 소통으로 사회적 가치 실현 기여 및 투명성 강화

박명섭 기자 | 기사입력 2020/07/01 [22:57]

서부발전, 2020년 제1차 사회공헌위원회 개최

열린 소통으로 사회적 가치 실현 기여 및 투명성 강화

박명섭 기자 | 입력 : 2020/07/01 [22:57]

열린 소통으로 사회적 가치 실현 기여 및 투명성 강화

 

서부발전이 열린 소통으로 사회적 가치 실현에 기여하고 투명성을 강화하기 위해 2020년 제1차 사회공헌위원회를 개최했다.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은 1일, ‘2020년 제1차 사회공헌위원회’를 사내‧외 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했다고 밝혔다. 사회공헌위원회는 지역사회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해 사회공헌 관련 정책에 반영, 공공 이익과 공동체 발전에 기여하고자 도입됐다.

 

금년에는 '17년 임명된 1기 위원들의 임기종료에 따라 2기 위원을 새로이 위촉했으며, 서부발전 CEO를 위원장으로 사내위원 5명, 사외위원 5명 등 총 10명으로 구성했다. 특히, 국민권익위원회의 권고를 받아들여 사외위원을 기존 3명에서 5명으로 확대함으로써, 의사결정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제고할 수 있게 됐다.

 

▲ 서부발전 김병숙 사장(왼쪽 5번째)과 사내‧외 위원들이 태안지역 생산 화훼를 들고 사회공헌위원회 개최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서부발전)


이번 사회공헌위원회에서는 ‘2020년 사회공헌 추진계획(안)’이 심의되었는데, 태안지역 화훼농가의 소득증대를 위한 새로운 상품기획, 묵묵히 일한 사회혁신가 발굴‧지원을 통한 사회적 가치의 선순환 생태계 조성 등 주요 실적 발표와 함께 보완점이 논의됐다.

 

또한, 재정적 어려움과 판로확보에 애를 먹고 있는 지역의 사회적 경제조직 지원, 복지의 사각지대인 위기청소년 지원, 코로나19 극복 및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 등 향후 사업계획에 대해서도 많은 의견이 개진돼 개선을 위한 밑거름이 됐다.

 

위원회에 참석한 서부발전 김병숙 사장은 “`멀리 가려면 함께 가라'는 아프리카 속담처럼 서부발전은 지역주민을 비롯한 이해관계자와의 열린 소통을 통해 코로나19로 사회‧경제적 한계선 상에서 고통 받는 취약계층에 대한 상생지원을 더욱 확대하겠다”며, 서부발전이 상생협력과 지역발전에 실효성 있는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사내‧외 위원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역할을 당부했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한섬, BTS-SYSTEM 3차 캡슐 컬렉션 출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