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바게뜨 ‘와인 스마트 오더’ 서비스 론칭

해피앱으로 와인 선구매해 파리바게뜨서 수령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20/08/04 [11:39]

파리바게뜨 ‘와인 스마트 오더’ 서비스 론칭

해피앱으로 와인 선구매해 파리바게뜨서 수령

박영주 기자 | 입력 : 2020/08/04 [11:39]

해피앱으로 와인 선구매해 파리바게뜨서 수령

업계 최초 론칭…20여종의 와인정보도 확인 가능 

 

SPC그룹 계열사 파리크라상이 운영하는 파리바게뜨가 프랜차이즈 베이커리 업계 중에서는 최초로 와인 스마트 오더 서비스인 ‘내집 앞의 와인샵’을 론칭한다고 4일 밝혔다.

 

해당 서비스는 SPC그룹 통합 어플리케이션인 ‘해피앱’을 통해 원하는 와인을 선결제하면, SPC그룹 소속의 소믈리에가 엄선한 20여종의 다양한 와인을 원하는 매장에서 편리하게 수령할 수 있는 체계다. 

 

▲ 파리바게뜨는 프랜차이즈 베이커리 업계 중에서는 최초로 와인 스마트 오더 서비스인 ‘내집 앞의 와인샵’을 론칭했다. (사진제공=파리바게뜨) 

 

해피앱에서는 각 와인에 대한 특장점과 시음노트, 와이너리 정보 등도 함께 확인할 수 있다. 소비자가 선택한 와인이 매장에 있을 경우에는 당일수령이 가능하며, 매장재고가 없더라도 주문을 통해 3일 안에 받을 수 있다. 

 

파리바게뜨 매장에는 와인과 마리아주(mariage, 술과 음식의 궁합)를 이루는 다양한 베이커리 제품들도 마련돼 있어 안주로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했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좋은 품질의 와인을 더욱 편리하게 즐길 수 있도록 이번 서비스를 도입했다”며 “앞으로는 내추럴‧바이오다이나믹 와인 등 더욱 다양한 제품 구색을 갖춰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와인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 강조했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루이비통, 유니세프와 파트너십으로 5년간 145억원 모금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