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호우 피해 수재의연금 3억원 전달

강도훈 기자 | 기사입력 2020/08/13 [15:29]

효성, 호우 피해 수재의연금 3억원 전달

강도훈 기자 | 입력 : 2020/08/13 [15:29]

 

▲ 효성 조현준 회장 (사진=효성그룹)

 

효성이 역대 최장기간 이어지는 장마와 집중호우 등으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을 위해 대한적십자사에 수해 복구성금 3억 원을 기탁했다.

 

지주사인 ㈜효성과 4개 사업회사인 효성티앤씨㈜, 효성중공업㈜, 효성첨단소재㈜, 효성화학㈜가 함께 마련한 성금은 최근 집중 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지역의 복구와 이재민들의 구호물품, 생계비 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효성 조현준 회장은 “예상치 못한 집중호우로 많은 분께서 큰 피해를 입어 무척 안타깝다.”며 “피해 복구에 작게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문화저널21 강도훈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70년 음료 역사를 담아낸 '롯데칠성음료 70년사' IBA 금상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