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포커스] 文대통령 “의사 빈 자리 지키는 간호사에 감사”

박명섭 기자 | 기사입력 2020/09/04 [11:08]

[이슈포커스] 文대통령 “의사 빈 자리 지키는 간호사에 감사”

박명섭 기자 | 입력 : 2020/09/04 [11:08]

[배소윤 아나운서] 문재인 대통령은 2일 간호사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했습니다. 대통령은 사실상 코로나19 사태에서 힘써온 의료진은 ‘간호사’라며, 간호사 처우개선을 약속하기도 했는데요, 직접적으로 표현하진 않았지만 간호사들에 감사를 표하면서  진료거부중인 의사들을 정조준한 모양새입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2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전공의 등 의사들이 떠난 의료현장을 묵묵히 지키고 있는 간호사분들을 위로하며 그 헌신과 노고에 깊은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드린다”고 밝혔습니다. 

 

대통령은 “열악한 근무환경과 가중된 업무 부담, 감정노동까지 시달려야 하는 간호사분들을 생각하니 매 우 안타까운 심정”이라며 “지난 폭염시기, 옥외 선별진료소에서 방호복을 벗지 못하는 의료진들이 쓰러지고 있다는 안타까운 소식이 국민들의 마음을 울렸다. 의료진이라고 표현됐지만 대부분이 간호사들이었다는 사실을 국민들은 잘 알고 있다. 용기를 잃지 말고 조금만 힘을 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이어 “언제나 환자 곁을 지키며 꿋꿋이 이겨내고 있는 간호사분들 곁에는 항상 우리 국민이 있다는 사실을 잊지 말라”며 정부에서도 간호사들의 어려움을 조금이라도 덜어줄 수 있는 일들을 찾아나서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간호인력 확충, 근무환경 개선, 처우개선 등 정부는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 코로나19 방역 최일선에 있는 공공병원의 간호 인력을 증원하는 등 당장 할 수 있는 일부터 신속히 하겠다”며 “간호사 여러분,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라는 말로 글을 마무리했습니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MJ영상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날카로운 모습 드러낸 제네시스 ‘GV7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