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족 편의성 높인 SUV ‘베뉴 2021’ 출시

황진석 기자 | 기사입력 2020/10/23 [16:30]

혼족 편의성 높인 SUV ‘베뉴 2021’ 출시

황진석 기자 | 입력 : 2020/10/23 [16:30]

 / 현대자동차 제공 

 

혼라이프를 겨냥한 엔트리 SUV 베뉴 2021년형이 출시됐다.

 

현대차는 22일 상품성을 강화한 ‘2021베뉴’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2021 베뉴는 고객의 선호도를 반영하여 인기 사양을 기본화하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개선하는 등 상품성을 강화한게 특징이다.

 

스마트 트림(기본 트림)에 고객 선호 사양인 ▲인조가죽시트 ▲앞좌석 열선시트 ▲전동접이, LED 방향지시등이 포함된 아웃사이드 미러를 기본 적용했으며, ▲스마트스트림 IVT(무단변속기) 역시 기본화했다.

 

이어 주력 트림인 모던 트림은 ▲운전석 통풍시트 ▲LED 헤드램프를 기본 사양으로 적용했으며, 최상위 트림인 플럭스 트림도 ▲동승석 통풍시트를 기본화 하는 등 고객의 선호도를 충실히 반영했다.

 

또한, 내비게이션 무선 업데이트 기능(OTA)과 8인치 디스플레이 오디오 무선 커넥티비티 기능을 새롭게 추가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강화했다.

 

여기에 반려동물용 커스터마이징 패키지도 추가했다. 이번 2021베뉴에는 야외 활동에 필요한 ▲ 컵홀더 토이(1/2열 공용) ▲목줄과 리드줄 ▲포터블 포켓과 멀티파우치 ▲일상 생활용 하네스로 이루어진 ‘펫 패키지3’를 신규 추가해 반려동물을 가족으로 둔 혼족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문화저널21 황진석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J포토] 우아!(woo!ah!), '저희 많이 사랑해 주세요!'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