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문화회관, 모바일티켓 도입 ‘비대면으로 공연 즐겨요’

최재원 기자 | 기사입력 2020/12/03 [10:46]

세종문화회관, 모바일티켓 도입 ‘비대면으로 공연 즐겨요’

최재원 기자 | 입력 : 2020/12/03 [10:46]

 

/ 세종문화회관 제공

 

현장 티켓수령을 위한 대기 및 접촉 줄이고 이용자 편의성 높여

3일 세종S씨어터 서울시무용단 ‘더 토핑’부터 모바일티켓 운영

 

세종문화회관이 지난 8월 국내 공연장 최초로 QR코드를 활용한 ‘무인검표시스템’을 도입한데 이어 3일 종이티켓 수령 절차를 생략하고 전자출입명부 작성까지 한 번에 할 수 있는 ‘모바일티켓’ 운영을 시작한다.

 

세종S씨어터 공연을 관람하는 관객들은 현장에서 종이 티켓을 발권하는 절차 없이 본인의 휴대폰으로 모바일티켓을 간편하게 발권할 수 있으며, 모바일티켓의 QR코드를 ‘무인검표시스템 스피드게이트’에 인식하는 방식으로 공연장에 입장할 수 있다.

 

모바일티켓을 이용하는 관객들은 종이티켓 수령을 위한 대면 접촉 및 대기가 불필요하며 티켓 분실 우려도 없다. 또한, 기존에는 관람객들이 공연장 입장을 위해 현장에 비치된 전자출입명부 QR을 스캔, 좌석번호를 입력하여 출입명부를 작성해야 했지만, 모바일티켓을 이용하면 좌석번호가 연동되어 간편하고 빠르게 작성할 수 있다.     

 

더욱이 모바일티켓 QR코드 하나로 공연장 입장뿐만 아니라 주차정산, 무인물품보관함까지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동반관람자에게도 문자메시지를 통해 편리하게 티켓을 전달할 수 있다.

 

모바일티켓 런칭을 기념해 서울시무용단의 ‘더 토핑’, 서울시오페라단의 ‘오페라톡톡-아말과 동방박사들’ 공연을 모바일티켓으로 관람하는 관객들에게 40%의 가격 할인과 선물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김성규 세종문화회관 사장은 “관객들이 안심하고 공연장을 찾을 수 있도록 정보화기술을 활용한 비대면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철저한 방역은 물론 안전하고 스마트한 공연장 환경 조성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최재원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우아한 현대의 황후 김소현 ‘명성황후’를 입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