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포커스] 이준석 대표, "윤 전 총장 과거 정치에 미숙했던 안 대표와 비슷"

박명섭 기자 | 기사입력 2021/07/24 [22:29]

[이슈포커스] 이준석 대표, "윤 전 총장 과거 정치에 미숙했던 안 대표와 비슷"

박명섭 기자 | 입력 : 2021/07/24 [22:29]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향해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안철수 대표가 과거 정치에 미숙했을 때 했던 판단과 비슷한 판단을 한다”고 분석했습니다.

 

 

이 대표는 22일 MBC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여의도 정치에 숙달된 분들과 거리 있는 분들이 여의도 아닌 곳에 캠프를 차리려고 하는데 그런 모델은 대부분 성과가 안 좋다”며 이같이 밝혔는데요,

 

이 대표는 최근 윤 전 총장의 지지율이 지속적으로 하락하고 있는 것을 두고 “위험하다”면서 “윤 전 총장이 당 밖에 머무르는 시간이 길어지고 그것이 보수 전체 지지층에게 양해를 받는 취지는 그분이 중도 확장성이나, 우리 당을 지지하기 어려운  분들이 있다면 그분들 지지세까지 확보하겠다는 취지에서 저희가 양해하고 있는 것”이라고 분명히 했습니다.

 

그러면서 당의 전문적인 컨설팅이 필요하다는 뉘양스의 말을 꺼내며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의 첫 정치활동을 언급한 겁니다.

 

반면 최재형 전 감사원장의 발 빠른 입당과 관련해서는 “결단이 제가 생각한 템포보다 조금씩 빨라서 놀라는 지점이 있다”고 추켜세우며 “판사 출신, 미담으로 버티는 정치인에 대한 선입견이 있었지만 최재형 전 원장은 그런분이 아니라는 확신을 가졌다”고 말했습니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 배소윤 아나운서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홈페이지 하단 메뉴 참조 (ad@mhj21.com / master@mhj21.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문화저널21TV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