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코로나19와의 공존’ 주제로 광명 이목(二木)포럼 개최

공무원·전문가, 학습과 토론으로 정책방향 모색…'안전하고 지속 가능한 코로나19와의 공존’

박명섭 기자 | 기사입력 2021/10/15 [16:17]

광명시, ‘코로나19와의 공존’ 주제로 광명 이목(二木)포럼 개최

공무원·전문가, 학습과 토론으로 정책방향 모색…'안전하고 지속 가능한 코로나19와의 공존’

박명섭 기자 | 입력 : 2021/10/15 [16:17]

공무원·전문가, 학습과 토론으로 정책방향 모색…'안전하고 지속 가능한 코로나19와의 공존’

 

광명시는 14일 코로나와 공존하는 일상생활을 준비하기 위해 ‘안전하고 지속 가능한 코로나19와의 공존’을 주제로 광명 이목(二木)포럼을 개최했다.

 

‘광명 이목(二木)포럼’은 공무원과 전문가가 함께 학습과 토론으로 새로운 정책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사회, 경제, 문화, 환경 등 다양한 주제로 매월 2회 목요일에 개최된다.

 

▲ 광명시는 14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안전하고 지속 가능한 코로나19와의 공존’이라는 주제로 2021 광명 이목(二木)포럼을 개최했다. (사진제공=광명시)


이날 포럼에서는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선진경제실 장영욱 부연구위원이 안전하고 지속가능한 코로나19 대응 체계 구축 과정과 위드코로나의 필요성, 그리고 해외주요국가 및 우리나라의 위드코로나에 대해 강의했다.

 

장영욱 부연구위원은 "코로나19의 퇴치가 불가능하다면 코로나19와 안전하게 함께 사는 법을 배워야 한다"며 비상 대응체계에서 상시 대응체계로 전환이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했다.

 

또한 영국 및 유럽 주요국, 싱가포르, 호주 등 해외의 위드코로나 상황을  전달한 후 우리나라가 앞으로 위드코로나 시대를 위해 준비해야 하는 항목에 대해 강의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중앙정부도 내달 예상되는 단계적 일상회복을 준비하기 위해 ‘코로나19 일상회복지원위원회’를 13일에 출범했다. 광명시도 일상회복을 위해 단계적으로 준비해 시민 모두가 안전하고 행복한 일상을 회복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홈페이지 하단 메뉴 참조 (ad@mhj21.com / master@mhj21.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