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울음소리 ‘뚝’

강도훈 기자 | 기사입력 2021/11/24 [16:03]

대한민국 울음소리 ‘뚝’

강도훈 기자 | 입력 : 2021/11/24 [16:03]

9월 출생아 수가 2만1,920명으로 전년 같은 달보다 6.7%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망자 수는 2만5,566명으로 전년 같은 달보다 5% 증가하면서 대한민국 인구감소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통계청이 24일 발표한 9월 인구 동향 자료를 살펴보면 국내 출생아 수는 인천, 광주 등 4개 시도를 제외한 서울, 부산 등 13개 시도는 모두 감소했다. 분기로 살펴봐도 올해 3분기 출생아 수는 6만6,563명으로 전년 3분기보다 2,337명 감소하면서 합계출산율은 0.82명을 기록했다. 이런 수치는 전세계에서 대한민국을 제외하고는 찾아볼 수 없다.

 

이로써 대한민국은 2016년 이후 출생률이 계속해 감소하는 인구․출산절벽 현상에 갇히게 됐다.

 

문화저널21 강도훈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