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청 민원실 '국민행복민원실’ 선정

2021년 국민행복민원실로 신규 지정 행정안전부 장관상 수상

이윤태 기자 | 기사입력 2021/11/25 [15:09]

양주시청 민원실 '국민행복민원실’ 선정

2021년 국민행복민원실로 신규 지정 행정안전부 장관상 수상

이윤태 기자 | 입력 : 2021/11/25 [15:09]

▲ ‘유니버설 디자인’을 적용한 민원실 내부  © 양주시


양주시는 25일 시 본청 민원실이 행정안전부 주관 ‘2021년 국민행복민원실’로 선정돼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국민행복민원실’은 전국 광역·기초지자체, 교육청, 경찰서, 세무서 등 민원실을 갖춘 행정기관 중 국민행복민원실 인증 희망기관을 대상으로 민원실 내·외부 공간과 민원행정 운영체계 등을 평가해 우수기관을 선정하는 인증 평가제도이다.

 

올해에는 전국 1,516개 기관 중 인증 신청기관을 대상으로 평가를 진행해 총 18개 기관이 2021년 국민행복민원실로 신규 지정됐다.

 

시는 지난 4월, ‘유니버설 디자인’을 적용한 민원실 내부 리모델링을 통해 ▲아동과 휠체어 사용자를 위한 낮은 높이의 민원창구 별도 설치, ▲외국인 주민을 위해 민원창구별 업무내용 영어 병행표기, ▲순번대기표 발권기 안내표지 개선, ▲사회적배려대상자 전용창구 픽토그램 활용 등 수요자 중심으로 공간을 재설계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노약자 등 민원 취약계층을 위한 ‘직원 도움 호출벨 설치’, 외국인 주민의 원활한 의사소통을 위한 ‘실시간 양방향 외국어 통역기 비치’, 소속직원들이 조직 내 숨은 친절공무원을 릴레이 방식으로 발굴·소개하는 ‘내 마음속 친절공무원 소개 릴레이’ 등 신규 민원시책을 적극 발굴·운영해온 점에 대해서도 인정을 받았다.

 

시 관계자는 “이번 국민행복민원실 인증은 ‘시민이 행복한 민원실’을 만들기 위한 우리 시의 노력이 대외적으로 인정받은 것”이라며 “인증 결과에 안주하지 않고 앞으로도 시민들이 실질적 변화를 체감할 수 있는 민원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국민행복민원실 인증기간은 총 3년이며 양주시는 이번 선정으로 오는 2024년 12월까지 국민행복민원실로서의 지위를 인정받게 된다.

 

문화저널21 이윤태 기자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홈페이지 하단 메뉴 참조 (ad@mhj21.com / master@mhj21.com)
  • 도배방지 이미지

  • 은빛마은ㅅ 2021/12/02 [14:31] 수정 | 삭제
  • 좋은일이많이 있어 양주에살고있는게좋아요 부탁이있습니다요즘 날씨가너무추운데 덕현초교버스정류장앉는 의자가너무차가워서 불편해요 나무의자에서 바꾼지 한달이넘었는데 시민을위한배려가 조금은 부족한것같아요건강보험정류장은 오래전에 설치해서 따듯해요 빠른부탁드려요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