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남해 해저터널 본격화…호텔신라·아난티 수혜

박정섭 기자 | 기사입력 2023/12/06 [09:22]

여수-남해 해저터널 본격화…호텔신라·아난티 수혜

박정섭 기자 | 입력 : 2023/12/06 [09:22]

▲ 남해-여수 해저터널 건설사업 조감도 / DL이앤씨 제공


여수와 남해를 잇는 해저터널이 본격화될 것이란 소식에 여수와 남해등지에 호텔과 리조트를 운영하고 있는 호텔신라와 아난티가 상승세다.

 

호텔신라의 주가는 6일 개장초 0.62% 상승세를 보였고 아난티도 0.79%의 상승 흐름을 보이고 있다

 

'여수-남해 해저터널 프로젝트'는 전남 여수와 경남 남해를 잇는 약 8km구간의 해너터널을 2031년까지 완공한다는 계획이다. 현재 착공준비를 위한 준비작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터널이 완공될 경우 양 지역의 이동시간이 기존 1시간 30분에서 10분 내외로 단축될 전망이다.

 

호텔신라는 여수에 이미 신라스테이를 운영 중이며 남해군에도 403실 규모의 호텔 콘도미니엄도 운영할 예정이어서 해저터널이 완공되면 여수 남해를 오가는 관광객 증가로 인한 수혜가 예상된다. 아난티는 남해에 아난티 남해를 운영 중이다.

 

여수와 남해는 각각 관광객 유입증가로 인한 경제활성화를 기대하고 있는 분위기다. 특히 남해군이 2300억 원을 들여 추진하는 '남해 창선관광숙박시설 개발사업'이 주목받고 있다. 남해군 창선면 서대리 일원 2만9140제곱미터(㎡) 부지에 2026년까지 호텔&콘도미니엄 403실과 수영장 등 부대시설이 조성된다. 여기에 세워지는 호텔에 대한 운영은 호텔신라가 맡게 된다.

 

문화저널21 박정섭 기자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홈페이지 하단 메뉴 참조 (ad@mhj21.com / cjk@mhj21.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