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을 재촉하는 들판의 봄나물과 야생화

최세진 | 기사입력 2008/03/31 [05:30]

봄을 재촉하는 들판의 봄나물과 야생화

최세진 | 입력 : 2008/03/31 [05:30]

3월 마지막 일요일인(30일) 대지를 촉촉하게 적신 봄비가 그치고 쌀쌀한 봄바람이 불지만 (전북 김제시 백구면 부근) 들판에 파릇파릇하게 솟아오른 냉이며 쑥, 머위까지 봄내음를 가득 머금은 봄나물을 캐는 여인네의 모습과 함께 들판에 핀 각종 야생화가 봄을 재촉하고 있다
 

.

                                                                                                    사진 / 최세진
                                                           
다채로운 문화정보의 쉼터 문화예술분야 선두주자 '문화저널21'
copyright ⓒ 문화저널21 www.mhj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Copyright ⓒ 문화저널21 www.mhj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올바른 문화와 가치관을 알려주는 신문, 나라를 사랑하고 문화발전을 지향하는 신문, 보통사람들과 어우러지는 신문, 도전과 용기와 행복을 창출하는 신문, 생활 속 문화를 주제로 하는 신문, 문화예술의 원동력이 되는 문화발전소 / 문화저널21 발행인·최세진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