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타이어, 2012년 1분기 매출 사상 최대치 기록

박진호기자 | 기사입력 2012/05/02 [13:33]

넥센타이어, 2012년 1분기 매출 사상 최대치 기록

박진호기자 | 입력 : 2012/05/02 [13:33]
[문화저널21·이슈포커스·이코노미컬쳐] 넥센타이어의 1분기 매출 실적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넥센타이어는 2일 공시를 통해 “올해 1분기 국제회계 기준(IFRS) 총매출액이 4,063억원을 기록,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3.7%의 가파른 실적 상승세를 달성 했다”고 발표했다. 영업이익 또한 전년대비 36.5% 증가한 510억원을 기록해 영업이익률 12.6%의 높은 수익을 거두었으며, 경상이익도 498억원에 달했다.

넥센타이어 측은 “올해 1분기 지속적인 글로벌 경기 침체와 원부재료 가격의 상승 등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국내외 시장에서의 첨단기술력을 바탕으로 한 제품력과 브랜드 인지도 상승 등에 따른 판매 호조에 힘입어 시장 전망치 보다 좋은 실적을 거두었다”고 밝혔다.

글로벌 교체시장(RE)의 전체 매출액은 전년대비 22.4%증가한 3,563억원을 기록했으며, 각 지역별로 중국(21.7% 증가), 북미(14.7% 증가), 유럽(20.5% 증가), 기타(57.6% 증가)지역 등으로 급성장을 보였다. 이와 함께 글로벌 신차시장(OE)에서도 44.0%의 증가를 보이며, 매출 증가에 힘을 보탰다.
 
또한 초고성능 타이어(UHP) 역시 글로벌 전체 매출액의 32.7%를 차지하며, 타사 대비 높은 비중을 나타냈다.

넥센타이어는 앞으로도 국내외 유통채널의 확대와 친환경 타이어를 비롯한 차세대 제품에 대한 연구개발 투자, 그리고 고객 서비스 강화 등에 공격적인 경영을 펼쳐나갈 계획이다.

넥센타이어 이현봉 부회장은 “지난 3월부터 창녕공장이 본격적으로 가동에 들어갔으며, 양산과 중국공장의 증설을 합쳐 올해 500만개의 물량이 늘어날 예정”이라며 “피아트 공급 계약 체결과 같은 글로벌 완성차 업체로의 OE 공급 확대에도 더욱 힘써, 양적 질적인 고속성장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contract75@mhj21.com

《인터넷종합일간지(문화저널21), 한 주간 빅뉴스를 주간신문으로 보는 (이슈포커스신문 Weekly Issue Focus News), 경제와 문화를 아우르는 종합월간지(이코노미컬쳐economy culture) 종합보도자료 수신 master@mhj21.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