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권 구직자에 희소식…농협은행 최대규모 공채 실시

조은국기자 | 기사입력 2013/04/09 [09:17]

금융권 구직자에 희소식…농협은행 최대규모 공채 실시

조은국기자 | 입력 : 2013/04/09 [09:17]
[문화저널21·이슈포커스·이코노미컬처] 금융권 취업을 고민하고 있는 구직자들에게 반가운 소식이 들렸다.

NH농협은행이 상반기 300명을 6급 직원으로 신규 채용하기로 한 것이다. 이는 현재 금융권 채용 규모 중 최대 규모이다.

농협은행은 특히 이번 채용에서는 보훈대상자 및 장애인만을 대상으로 보훈청과 한국장애인공단의 추천을 받아 별도 채용절차를 진행한다. 통상 보훈대상자 및 장애인의 경우 계약직으로 뽑히는 것이 보통이지만, 농협은행은 이들 역시 일반 6급 정규직으로 채용하기로 했다.

또한 시·도단위로 권역을 구분, 출신학교(고등학교 또는 대학교) 소재지 또는 현재의 주소지의 권역에서만 지원이 가능하도록 했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최종 합격생들을 향후 지역 사회에 기여하는 금융전문가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서류 접수는 이달 11일부터 17일까지 농협은행 홈페이지에서 받는다. 5월 중순 필기시험(인·적성 및 직무능력검사)을 거쳐 6월초 최종합격자를 발표하게 된다. 합격자들은 6주간의 직무 교육을 받는다. 
 
조은국 기자 ceg@mhj21.com

《인터넷종합일간지(문화저널21), 한 주간 빅뉴스를 주간신문으로 보는 (이슈포커스 Weekly Issue Focus News), 경제와 문화를 아우르는 종합월간지(이코노미컬쳐economy culture) 종합보도자료 수신 master@mhj21.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