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 '안전 사회 만들기'에 앞장선다

박진호기자 | 기사입력 2014/01/19 [15:13]

한화그룹, '안전 사회 만들기'에 앞장선다

박진호기자 | 입력 : 2014/01/19 [15:13]

【문화저널21 = 박진호 기자】한화그룹이 ‘산업현장 안전문화운동 캠페인’과 ‘안전취약 지역 집수리 봉사활동’ 등 ‘안전문화운동 캠페인’을 통해 사회적 안전의식 확산과 안전한 사회만들기 운동을 전개해 나간다고 밝혔다.

한화그룹은 먼저 산업현장에서 안전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산업현장 안전문화운동 캠페인을 시작할 예정이다. 전국의 한화그룹 13개 계열사 99개 사업장을 대상으로 산업현장 외벽과 임직원 안전모 등에 안전문화운동 엠블럼 및 슬로건 등을 노출하여 안전문화와 안전의식을 더욱 확고히 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안전이 취약한 지역의 주거환경을 개선해 지역사회의 소외 이웃들이 따뜻하면서도 안전한 주거생활을 누리도록 하기 위해 안전취약 지역 집수리 봉사활동도 펼쳐나갈 예정이다. 한화그룹은 자사가  갖고 있는 안전진단, 건축, 인테리어 등의 노하우를 활용해 서울, 대전, 여수 등 전국의 한화그룹 계열사 주요 사업장 소재지를 중심으로 안전취약 지역의 집수리 사업을 지속적으로 진행할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함께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이 강조하는 ‘함께 멀리 가겠다’는 동반성장 철학에 따라 이러한 안전문화운동이 한화그룹과 지역사회를 넘어 대국민 캠페인으로 확산 및 승화될 수 있도록 인터넷 웹사이트와 SNS를 비롯한 한화그룹 내 커뮤니케이션 채널을 통해 대국민 홍보활동도 적극 전개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한편 한화그룹은 지난 14일 안전행정부와 함께 ‘안전문화 사회공헌 활동 협약식’을 체결하고, 정부와 함께 안전문화운동을 함께 실천해나가기로 뜻을 같이 한 바 있다.

contract75@mhj21.com

copyright ⓒ 문화저널21 (www.mhj21.com) 본 기사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한 주간 빅뉴스를 주간신문으로 보는 <이슈포커스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