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과자박물관 ‘스위트팩토리’ 누적관람객 25만명 돌파

과자 소재로 한 볼거리에 교육적 요소 더해

조우정 기자 | 기사입력 2015/12/09 [11:45]

롯데제과 과자박물관 ‘스위트팩토리’ 누적관람객 25만명 돌파

과자 소재로 한 볼거리에 교육적 요소 더해

조우정 기자 | 입력 : 2015/12/09 [11:45]
▲롯데제과 스위트팩토리


[문화저널21=조우정 기자] 롯데제과의 체험식 과자박물관 ‘스위트팩토리’가 누적관람객 9일 25만명을 돌파했다. 5년 10개월째를 맞는 스위트팩토리는 지난 2010년 3월에 개관했으며 견학 명소로 자리 잡았다.

 

서울 영등포구 양평로 21길 롯데제과 본사 사옥에 위치한 스위트팩토리는 껌, 초콜릿, 비스킷, 아이스크림 등 과자의 유형별로 원료, 역사, 제조공정 등 다양한 정보를 관람객에게 전달한다.

 

스위트팩토리는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매월 1일 오전 11시부터 선착순으로 예약 신청을 받고 있다. 롯데제과는 이 때면 홈페이지 접속자가 폭증해 서버가 마비될 정도로 인기가 높다고 전했다.

 

특히 평균 경쟁률이 20대 1을 넘어서다 보니 수 개월째 예약에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도 많다고. 롯데제과는 인기 비결에 대해 아이들이 좋아하는 과자를 소재로 한 볼거리에 교육적인 요소를 더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스위트팩토리는 인터넷 예약을 통해서만 접수되며 평일에는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1시간 단위로 운영되며 토요일에는 오후 2시까지 운영된다. 시간당 관람인원은 최대 30명이며 5세 이상 어린이부터 입장이 가능하고 관람료 없이 무료로 운영된다.

 

cwj@mhj21.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한섬, BTS-SYSTEM 3차 캡슐 컬렉션 출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