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령을 잡아라' 꿀잼 더할 2막 관전포인트! 쌍방 로맨스에서 지하철 유령까지!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11.18 09:43

 

tvN ‘유령을 잡아라’가 문근영-김선호의 쌍방 로맨스와 업그레이드 수사 활약, 더욱 긴박감 넘치는 전개로 예측불허 꿀잼 2막을 연다.

 

문근영-김선호의 몸을 사리지 않는 명품 연기와 찰떡 같은 버디케미가 뜨거운 입소문으로 이어지고 있는 tvN 월화드라마 ‘유령을 잡아라’(연출 신윤섭/극본 소원-이영주/제작 로고스필름/기획 스튜디오드래곤)가 반환점을 돌며 오늘(18일) 2막을 연다. 연쇄살인마 지하철 유령과 메뚜기떼를 일망타진하기 위한 유령(문근영 분)-고지석(김선호 분)의 활약이 예고된 가운데 흥미진진하고 시청자들의 애간장을 녹이는 밀당 전개가 펼쳐질 전망. 이에 열혈 시청자들을 안방 1열에 세우며 2막을 더욱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관전포인트를 공개했다.

 

#고유커플 로맨스도 수사도 꽃길 걸을까?

 

단짠을 오가는 로맨스 텐션으로 시청자들의 설렘을 자극하고 긴장감을 자아내는 유령-고지석의 관계에 이목이 집중된다. 두 사람은 각각 파트너 재요청과 취중진담으로 서로에게 끌리는 마음을 드러냈지만 유령-고지석 모두 서로의 가슴 아픈 가족사를 모른 채 가슴앓이하고 있어 시청자들을 더욱 애태우고 있다. 그런 가운데 지하철 유령에 의한 또 다른 희생자가 발생하며 동생 유진을 잃어버린 절망감과 마주한 유령은 선택의 기로에 서게 될 전망이다. 고지석 또한 그런 유령이 걱정, 그에게 한발 더 다가가며 두 사람의 관계 역시 변화할 예정. 과연 유령-고지석은 서로의 상처를 보듬어주는 것은 물론 메뚜기떼와 지하철 유령까지 일망타진하는 사이다 활약을 펼칠 수 있을지, 고유커플의 쌍방 로맨스와 수사 꽃길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문근영 동생 살아있을까?

 

‘유령을 잡아라’ 열혈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유발하고 있는 것은 바로 유령 동생 유진(문근영 분 / 1인 2역)의 생사 여부다. 유령이 유진을 지하철에서 잃어버린 후 2년이 지난 현재까지 목숨의 위협도 불사한 채 동생 찾기에 나섰지만 별다른 단서를 발견하지 못한 상황.하지만 동생 유진의 시체 또한 나오지 않았기에 그가 살아 있다는 한줄기 희망이 남아있다. 특히 금주 9-10화 방송에서 유령이 광역수사대 형사 김우혁(기도훈 분)과 폐쇄된 승강장에서 지하철 유령의 은신처를 찾아내며 예측 불가한 숨멎 전개를 이어갈 예정. 무엇보다 그 곳에서 유진의 생사에 대한 실마리를 얻는 등 새로운 국면을 맞을 유령의 동생 찾기 과정에 모두의 시선이 쏠린다.

 

#메뚜기떼-김선호母 간병인 ‘미스터리 기폭제’

 

첫 등장부터 심상치 않은 존재감을 드러낸 메뚜기떼 태웅(김건우 분)-동만(이홍내 분)-형수(이재우 분), 고지석의 치매 모친 한애심(남기애 분)의 간병인 최경희(김정영 분)가 극 중 미스터리의 기폭제가 될 전망이다. 특히 최경희는 본래 병원 청소부였지만 고지석이 지하철 유령을 수사한다는 걸 알고 의도적으로 접근했을 뿐만 아니라 “아무리 치매라도 어떻게 아들을 기억을 못 해요?”, “저도 자식이 있지만 엄마 입장에서 보니까 그냥 지나치기가 그러네요”라는 의미심장한 멘트를 남겨 베일에 싸인 정체에 의문을 증폭시켰다. 과연 네 사람이 지하철 유령 연쇄 살인 사건에 대한 반전의 키를 갖고 있을지 시청자들의 추리력을 풀가동시키며 긴장감을 더욱 높인다.

 

한편 tvN ‘유령을 잡아라’는 첫차부터 막차까지, 시민들의 친숙한 이동 수단 지하철을 지키는 지하철 경찰대가 ‘지하철 유령’으로 불리는 연쇄살인마를 잡기 위해 사건을 해결해가는 상극콤비 밀착수사기.오늘(18일) 밤 9시 30분 ‘유령을 잡아라’ 9화가 방송된다.

 

<사진 제공 = tvN ‘유령을 잡아라’>

 

전체 170047 현재페이지 9 / 5669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69807 원주시, 작목별 맞춤형 안전관리 실천 시범사업 추진 홍가영 2020.07.02
169806 원주시 태장1동 새마을회, 사랑의 쌀 배달 봉사 펼쳐 홍가영 2020.07.02
169805 대동병원, 코로나19 극복 기여로 부산 동래구청 감사패 받아 홍가영 2020.07.02
169804 예산군, 덕산온천 휴양마을 조성사업 지방재정중앙투자심사 통과! 홍가영 2020.07.02
169803 예산군, 제10기 마을대학 입학식 개최 홍가영 2020.07.02
169802 예산군, '좋은아침! 친절음악방송' 실시 홍가영 2020.07.02
169801 예산군 신암면, GT이노베이션㈜으로부터 살균소독제 기탁 받아 홍가영 2020.07.02
169800 원주시 여행 후기 작성하고 선물 받아가세요! 홍가영 2020.07.02
169799 원주시,토지문화재단 인문강좌 <박경리 작가를 말하다> 홍가영 2020.07.02
169798 원주시, 2020년 저소득층 연탄보조사업 대상자 접수 홍가영 2020.07.02
169797 원주시 학성동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도시재생 특화교실 운영 홍가영 2020.07.02
169796 원주시, 장마철 감염병 주의 당부 홍가영 2020.07.02
169795 부산시,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적발…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 홍가영 2020.07.02
169794 부산시, 낙동강하구에 특화된 낙동김 신품종 생산… ‘청신호’ 홍가영 2020.07.02
169793 원투씨엠, 대만 라인(LINE)과 손잡고 언택트 기반 테이크아웃 서비스 오픈 최자웅 2020.07.02
169792 화재 발생 시 우리는 어떤 행동이 필요할까요? 문태운 2020.07.02
169791 오세현 아산시장 동정 홍가영 2020.07.02
169790 아산시, 올해 전국최초 ’국가 및 지방 하천 수문 스마트 인프라 구축‘ 완공 예정 홍가영 2020.07.02
169789 아산시, 청렴 표어 우수작 선정 홍가영 2020.07.02
169788 아산시,스포츠토토와 함께하는 W위시코트, 사회복지법인 아인하우스에 농구코트 기증 홍가영 2020.07.02
169787 변성완 권한대행, 부산의 미래를 위한 주요 시책 현장 점검 홍가영 2020.07.02
169786 부산시, 집중 점검으로 여름철 식품안전 지킨다! 홍가영 2020.07.02
169785 부산시민회관 대극장 재개관… 「다시 뛰는 부산, 시민희망음악회」 개최! 홍가영 2020.07.02
169784 부산시, 스포츠산업 성장 견인에 142억 원 투입 홍가영 2020.07.02
169783 부산시-KT&G, 「부산지역 신발산업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홍가영 2020.07.02
169782 고양시청소년재단, 코로나19 고양시 청소년 생활실태 조사 결과 발표 김정화 2020.07.02
169781 꽃박람회 재단, 화훼 분야 고양형 비대면 진로 수업 콘텐츠 개발 김정화 2020.07.02
169780 고양시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대행구역 변경 시행 김정화 2020.07.02
169779 고양시, 음식물류 폐기물 다량배출사업장 신고 기준 변경 김정화 2020.07.02
169778 고양시, 전국 최초 ‘고양형 비대면 진로수업 패키지’ 개발... 진로교육 공백 채워 김정화 2020.07.0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56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