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집 지킴이 '주택용 소방시설’
글쓴이 : 김덕 날짜 : 2019.11.18 10:36

매년 우리나라에서 발생하게 되는 화재 건수중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하고 잇는것은 바로 주택화재다.

 

국가화재통계시스켐에서는 지난 2011년에서 2015년 동안 화재가 이루어진 사건을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연평균 발생하게 되는 화재의 9847건 중에서는 주택화재가 1800건 이상으로 19퍼센트 정도를 차지한다.

 

이가운데 일반주택으로 이루어진 단독주택과 다가구주택 등등에서 발생하게 되는 화재는 1200건 이상으로 무려 69퍼나 된다. 소방청 주택화재 통계에 따르면 39퍼가 원인을 알 수 없는 미상의 화재이다.

 

그러므로 우리는 혹시나 발생할 수도 있는 화재로 부터 항상 대비를 하고 있어야 한다. 과거에는 아파트와 같은 공동주택의 설치 기준만 존재했던 반면 2012년 이루 부터는 그 범위가 단독주택과 공동주택까지 확대 되었다.

 

법에서 정하고 있는 기초소방시설의 설치 기준은 소화기 경우 세대별로 그리고 층별로 1개이상 단독경보형감지기 같은 경우에는 침실과 주방, 그리고 거실 등등 구획된 공간마다 1개 이상. 단, 화장실이나 습기가 많이 발생하는 곳에는 쉽게 고장날 우려가 있기 때문에 따로 설치를 하지 않아도 된다.

 

먼저 단독경보형감지기는 일반주택에서 가장 많은 화재피해가 발생하여 인명피해로 번지게 된 가장 큰 원인은 주로 심야시간에 화재가 발생하게 되어 이시간 잠이 든 사람들이 조기에 화재가 발생했다는 것을 전혀 인지 못하는 경우기 많다.

 

그렇기 때문에 경보형감지기를 구획된 실마다 설치하여 화재 발생시 초기에 감지하여 사람이 불을 끄거나 대피할 수 있도록 알려주어야 한다. 단독경보형감지기는 화재가 발생하게 되었을 때 발생하는 연기로 인하여 화재가 감지하게 되면서 자체적으로 내장된 전원으로 인하여 음향장치가 작동해 경보음을 울려 대피를 할수 있도록 만들어주는 장치이다.

 

이때 연기를 감지하는 부분은 내부에 레이저 빛이 연기를 감지하는 방식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열의 온도 차이는 설정이 이루어진 온도 이상으로 올라가게 되면 경보음을 울리게 되는 방식이다. 소화기같은 경우 분말/포말/이산화탄소/할론/액체 등 종류가 다양화되어 있기 때문에 제품의 특징에 따라 선택하여 비치해두어야한다.

 

분말소화기는 우리가 알고 있는 일반적인 소화기이다. 입자가 작은 탄산수소나트륨이나 인상암모늄 분말이 들어있고 유류, 화학약품 화재와 전기 화재에 유용하게 사용된다. 포말소화기 경우 탄산수소나트륨과 황산알루미늄 용액을 흔들어 섞으면 화학반응을 일으켜 이산화탄소와 수산화알루미늄 거품이 발생한다.

 

이거품이 공기 공급을 차단해 불을 끄게 되며, 목재, 섬유, 화학약품 화재에는 적절하지만 전기화재에는 사용하지 않는다. 이산화탄소 소화기는 이산화탄소가 방출되면 드라이아이스로 변하여 물이나 분말가루를 남기지 않고 화재를 진압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화재진압 시 동상을 입지 않도록 주의한다. 할론 소화기 이또한 할론가스를 이용하여 물이나 분말가루를 남기지 않는데, 가압상태임으로 49도를 넘지 않는 서늘한 곳에 보관해야한다. 액체소화기는 액체의 소화약제가 들어있어 화재가 난 곳에 던져서 사용하는 소화기입니다.

 

평소 실수로 깨지 않도록 보호용 덮개를 덮어두는 것이 좋다.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분사형 소화기는 대부분 분말로 이루어져 있는 것이 많아 사용하지 않더라도 월1회 이상은 흔들어서 분말이 굳지 않도록 관리를 해주시는 것이 좋다. 또한 사용기한이 지나진 않았는지, 배터리는 수명이 다하지 않았는지 한번씩 점검해주어야한다. 마지막으로 화재가 발생했을 경우, 가족들이 당황하지 않고 소화기를 바로 찾을 수 있도록 위치를 숙지하고, 사용방법을 함께 알아두면 피해를 줄일수 있다.

전체 148709 현재페이지 8 / 4957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48499 '머니게임' 고수, 첫 촬영 스틸 공개! 샤프한 비주얼+뜨거운 카리스마! '감탄' 김정화 2019.12.12
148498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윤시윤, 모방범에 살해 위기! 예측박살 전개! ‘충격X긴장감’ 폭등! 김정화 2019.12.12
148497 '배틀트립' 황치열-한보름, 쉼은 불허한다! ‘6 to 11’ 호주 멜버른 투어! 오는 13일(금) 방송! 김정화 2019.12.12
148496 '초콜릿' 윤계상X하지원, 달콤하고 따뜻한 ‘힐링’ 케미 김정화 2019.12.12
148495 ‘라디오스타’ 마이클 리, 新 엄친아+’마요미’ 패치로 마성의 매력 방출! 김정화 2019.12.12
148494 배우 남궁민, 현 소속사와 끈끈한 우정과 두터운 신뢰 자랑. 재계약으로 인연 이어간다 김정화 2019.12.12
148493 '모던 패밀리' 백일섭, "박원숙 매력 있어" 돌발 고백! 임현식과 팽팽한 삼각관계 형성? 김정화 2019.12.12
148492 스케이트·눈썰매 타러 성남종합운동장 가자…14일 개장 김정화 2019.12.12
148491 성남시-갈보리교회, 부설주차장 100면 공유 협약 김정화 2019.12.12
148490 경기도 농업기술원, 경기곤충과학교실 운영 성료 김정화 2019.12.12
148489 ‘착한디자인을 통한 나눔’…경기도, ‘2019 디자인 나눔 프로젝트 성과보고회’ 개최 김정화 2019.12.12
148488 경기도 업사이클플라자, 오는 23일 ‘ 2019 경기도 업사이클 가치 나눔 Day’ 개최 김정화 2019.12.12
148487 경기도·한국파스퇴르연구소, 슈퍼박테리아 잡는 신약물질 개발 김정화 2019.12.12
148486 원주시, 강원도 부패방지 시책 평가 최우수 기관 선정 조민아 2019.12.12
148485 경기도, ‘전국 최고’ 수준 재난대응 통합 물자관리 시스템 구축 김정화 2019.12.12
148484 바르게살기운동원인동위원회, 깨끗한 원인동 만들기 캠페인 전개 조민아 2019.12.12
148483 청산광고, 원인동 저소득 가정 라면 50박스 후원 조민아 2019.12.12
148482 부담되는 학자금 대출이자, “경기도가 지원합니다” 김정화 2019.12.12
148481 명륜2동 행정복지센터, 동민 화합의 트리 점등식 개최 조민아 2019.12.12
148480 단구동 후원자 간담회 개최 조민아 2019.12.12
148479 원주시 기획예산과 이명희 통계팀장, 통계조사 유공 대통령상 수상 조민아 2019.12.12
148478 원주시립교향악단 제132회 정기연주회 『스코틀랜드』 조민아 2019.12.12
148477 원주시립중앙도서관, 스마트도서관 도서 베스트셀러로 전면 교체 조민아 2019.12.12
148476 경기도, 이재명표 ‘수술실 CCTV’ 신생아실까지 확대된다 김정화 2019.12.12
148475 우산동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위한 전문가 세미나 개최 조민아 2019.12.12
148474 중장년 위한 ‘안성맞춤’ 일자리박람회, 16일 수원에서 만나요! 김정화 2019.12.12
148473 경기도, 도내 미등록 이주아동 건강권 지원 위한 실태조사 결과 발표 김정화 2019.12.12
148472 충남도 농업기술원, ‘알기 쉬운 생강 농약 안전사용서’ 발간 김정화 2019.12.12
148471 충남도, ‘도내 어촌계’ 전국서 우수성 인정받았다 김정화 2019.12.12
148470 충남도, 도내 기업·기관 가족친화적 조직문화 확대 김정화 2019.12.1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9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