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dline News

[법인부담금 논란①] 사학법인 부담금, 결국 국민혈세 돌려막기

메인사진

얼마전 조국 민정수석의 모친인 박정숙 이사장이 운영하던 ‘웅동학원’의 지방세 체납 논란과 함께 나경원 자유한국당 의원 부친이 운영하는 ‘홍신학원’의 법인부담금 미납이 논란이 되면서 사립학교 법인부담금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높아졌다. 사실상 국...

  • 썸네일s
  • 썸네일s
  • 썸네일s
  • 썸네일s
사회 > 사회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늘의 날씨] 중국발 황사로 전국 미세먼지 농도 ‘나쁨’
충남·제주도 ‘매우나쁨’…외출시 황사마스크 착용하고 실외활동 자제해야
 
남동진 기자 기사입력 :  2017/04/19 [08:5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미세먼지로 몸살을 앓고 있는 서울도심 (사진=문화저널21 DB)   

 

충남·제주도 ‘매우나쁨’…외출시 황사마스크 착용하고 실외활동 자제해야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황사의 영향으로 미세먼지 농도 수치가 높게 치솟고 있다. 서울·경기와 인천은 출근길 현재 ‘나쁨’ 수준을 보이고 있으며 충남과 제주도는 ‘매우나쁨’ 수준이다.

 

중국 발 황사의 영향으로 현재 서해안을 중심으로 미세먼지 농도가 매우 높게 나타나고 있다. 이는 평소보다 3~5배 가량 높은 수준이다. 

 

지점별 1시간 평균 미세먼지 농도현황을 보면 △서울이 113㎍/㎥, △강화 147㎍/㎥ △연평도 145㎍/㎥ △백령도 129㎍/㎥ 등으로 나타나고 있다. 황사는 오후까지 기승을 부리면서 전국 대부분 지역의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외출시에는 황사마스크를 필히 착용하고, 실내 환기를 가급적 자제할 필요가 있겠다. 기관지가 약한 노인이나 어린이는 실외활동을 자제하는 것이 좋겠다. 

 

한낮 기온은 14도에서 22도 사이로 어제보다 2~3도가량 높아 전반적으로 따스한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울릉도와 독도, 강원북부를 중심으로 강풍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동해안에는 풍랑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문화저널21 남동진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문화저널21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롯데건설, 현충일 앞두고 현충원 봉사활동
Movie
톰 크루즈·러셀 크로우·조니 뎁…이렇게 매력적인 ‘괴물’의 세계
썸네일 이미지
유니버설 픽쳐스의 신개념 프로젝트 ‘다크 유니버스’ 라인업이 공개됐다. ... / 이영경 기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