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길다 길어’…후보 15人에 벽보길이만 10m
 
박영주 기자 기사입력 :  2017/04/21 [13:4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10m에 달하는 벽보. 이번 19대 대선에 출마한 후보는 총15명으로, 벽보길이만 10m에 달한다.   © 박영주 기자

 

“너무 긴데?” 오는 5월9일 진행되는 19대 대통령 선거에 출마한 후보자 수는 총 15명이다. 이 때문에 후보자들의 포스터를 이어붙인 길이만 10m에 달한다. 지나가던 행인들은 포스터를 바라보며 “후보가 너무 많다. 포스터가 너무 긴 것 아니냐”고 헛웃음을 쳤다.

 

19대 대선후보들의 선거벽보는 유권자들의 통행이 많은 건물 외벽 등에 설치되며  오는 22일까지 전국 8만7600곳에 설치된다. 

 

왼쪽부터 △1번 문재인(더불어민주당) △2번 홍준표(자유한국당) △3번 안철수(국민의당) △4번 유승민(바른정당) △5번 심상정(정의당) △6번 조원진(새누리당) △7번 오영국(경제애국당) △8번 장성민(국민대통합당) △9번 이재오(늘푸른한국당) △10번 김선동(민중연합당) △11번 남재준(통일한국당) △12번 이경희(한국국민당) △13번 김정선(한반도미래연합) △14번 윤홍식(홍익당) △15번 김민찬(무소속) 후보 순으로 벽보가 붙어있다. 

 

▲ 19대 대선에 출마하는 후보들의 벽보가 서울 서초구 양재동 인근에 걸려있다. 이번 대선후보는 15명으로 역대 최다다. 이 때문에 벽보길이만 10m에 달한다.  © 박영주 기자

 

▲ 한 행인이 21일 오후 서울 서초구 양재동에 걸린 대선후보 벽보를 살펴보고 있다.   © 박영주 기자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pyj@mhj21.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문화저널21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MJ포토] 질의에 답변하는 이효성 방통위원
기획+
[르포] 동네카센터에 '2017 대한민국'을 묻다
썸네일 이미지
문재인 정부가 들어섰지만 고용 한파는 여전히 우리나라 경제의 발목을 잡고... / 임이랑 기자
산업
‘판 커진’ 韓의약품 시장, 시장규모 20조원 사상 첫 돌파
썸네일 이미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국내 시장규모는 지난 2015년 19... / 신광식 기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