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좌석마다 다른 음악 듣는 '독립음장' 제어 공개

김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18/08/13 [08:45]

현대차, 좌석마다 다른 음악 듣는 '독립음장' 제어 공개

김진성 기자 | 입력 : 2018/08/13 [08:45]

각 좌석 별로 서로 다른 음악 듣기 가능

프라이버시 침해 걱정 없이 차 안에서 개인 통화 및 보안 필요한 대화 가능

운전자에겐 필요하지만 탑승자에게 불필요한 소리도 차단

 

 

▲ 이강덕 연구위원(오른쪽)과 연구원들이 독립음장 제어 시스템을 시연하고 있는 모습. (사진제공=현대자동차)

 

같은 자동차 안에서 좌석마다 서로 다른 음악을 간섭 없이 들을 수 있는 기술이 개발됐다. 이 기술을 활용하면 핸즈프리로 전화 통화를 하는 내용이 다른 좌석에서 들리지 않게 하는 것도 가능하다.

 

현대∙기아자동차가 차세대 음향 기술인 독립음장 제어 시스템(SSZ, Separated Sound Zone) 기술 설명 콘텐츠를 12일 자사 미디어 채널인 HMG 저널과 유튜브를 통해서 공개했다.

 

한 가족이 차를 타고 이동할 때 클래식을 좋아하는 부부와 최신 팝송을 듣고 싶어하는 아이들 간 음악적 취향이 달라서 보통 아이들은 이어폰을 끼고 원하는 음악을 듣는다. 이런 상황은 가족이 같은 공간에 있지만 단절된 느낌을 갖게 한다.  

 

하지만 독립음장 제어 시스템이 탑재된 차량을 탄다면 대화를 하면서도 각자의 취향에 맞는 음악을 들을 수 있다.

 

현대∙기아자동차가 개발한 독립음장 제어 시스템은 운전석, 보조석, 뒷좌석 등 각 공간에서 독립된 음향을 들을 수 있도록 음장을 형성하고 제어해주는 기술이다.

 

차량에 내장된 여러 개의 스피커들이 동시에 다른 음향을 낼 때 나오는 소리의 파장을, 서로 감쇠시키거나 증폭시키는 원리를 이용해 좌석 별로 원하는 소리가 재생되는 것이다.

 

이에 따라 각 좌석에서는 다른 음악을 틀어도 음이 중첩해 들리는 간섭이 발행하지 않으며 좌석 별로 방음시설이 구비된 것과 같은 효과를 낼 수 있다.

 

이러한 독립음장 제어 시스템이 적용된 차량은 좌석마다 다른 음악을 들을 수 있으며, 운전석에서는 라디오를, 보조석에서는 음악을 듣는 것이 가능하다.

 

특히, 헤드폰이나 이어폰 없이도 서로 다른 음악을 듣는 것이 가능하기 때문에 음악을 듣는 중에도 대화를 할 수 있어 탑승자 간 단절이 일어나지 않는다.

 

또, 각자의 자리에서 통화를 하거나 보안이 필요한 대화를 해도 동승객에게는 들리지 않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프라이버시를 지킬 수 있다.

 

나아가 운전자에게는 필요하지만 탑승자에게 불필요한 소리를 제거할 수 있다. 내비게이션의 길 안내 음성이나 각종 자동차 경보음과 같은 정보성 음향을 운전자에게만 집중하게 해 나머지 좌석에서는 정숙한 실내 공간을 유지할 수 있게 해주는 것이다.

 

예컨대, 잠든 아이가 있는 경우 아이 자리로 소리가 넘어가지 않아 운전자는 자유롭게 내비게이션 소리를 켜두거나 음악을 들을 수 있다.

 

독립음장 제어 시스템은 2014년 연구를 시작해 자동차에 대한 테스트를 완료했고 이르면 1~2년 이내 양산차에 적용될 예정이다.

 

이 기술을 개발한 이강덕 연구위원은 “독립음장 제어 시스템은 자동차 내에서 즐길 엔터테인먼트에 대한 요구가 커지는 자율주행 시대에 필요한 기술이다”라며 “개인에게 독립된 오디오 공간을 부여해 자동차가 더 친화적인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김진성 기자

금융/증권
썸네일 이미지
‘보증조건 변경’…시중은행, 비대면 전세자금대출 ‘일시중단’
금융/증권
‘보증조건 변경’…시중은행, 비대면 전세자금대출 ‘일시중단’
15일 금융권에 따르면 KB국민, 우리, NH농협, IBK기업은행을 비롯한 시중은행들의 비대면 전세자금대출이 중단됐다. ...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AI와 제약의 만남…“신약개발비용 10분의 1로 줄어들 것”
저널21
AI와 제약의 만남…“신약개발비용 10분의 1로 줄어들 것”
“희귀질환 치료제는 투자비 회수가 어려워 제약사들이 신약개발 우선순위에서 빼지만, AI 신기술을 신약개발에 접목하면 비용이 10분의 1정도로 줄어 희귀질환에 대한 연구도 가능할 것이다. 똑같은 비용으로 생...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전북대학교 총장 선거 두고 ‘잡음’
사회일반
전북대학교 총장 선거 두고 ‘잡음’
 전북대학교가 총장 선거를 앞두고 연일 ‘잡음’에 시달리고 있다. 먼저 논란이 된 것은 현 총장인 이남호 총장이 과거 선거공약에서 4년 단임을 약속해놓고 이번 총장선거에 재등장한 것을 두고 다른 후보자들의 반발...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차세대 여권 북한여권과 비슷(?)…"글쎄" 12월 최종 결정
사회일반
차세대 여권 북한여권과 비슷(?)…"글쎄" 12월 최종 결정
 2020년부터 발급될 예정인 차세대 전자여권의 디자인 시안이 공개됐다. 문화체육관광부와 외교부가 15일 공개한 여권시안은 지난 2007년 이들 기관이 공동으로 주관한 '여권 디자인 공모전' 당선작(서울대 디자인학부 김...
정치일반
썸네일 이미지
나경원 의원 문재인 대통령 향해 "촛불타령 그만해야"
정치일반
나경원 의원 문재인 대통령 향해 "촛불타령 그만해야"
 자유한국당 나경원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촛불타령 그만하고 온 국민의 대통령으로 거듭나라”고 말했다. 나경원 의원은 “박근혜 정권의 잘잘못을 차치하고, 문재인 대통령은 이제 대한민국의 대통령”이라...
편집국21
썸네일 이미지
[끼적끼적] 국회로부터 날아든 국정감사 초대장
편집국21
[끼적끼적] 국회로부터 날아든 국정감사 초대장
문재인 정부의 사실상 첫 국정감사가 지난 10일부터 열리고 있다. 올해도 어김없이 국정감사장에서 제기된 이슈가 지면을 달구는 모습이다. 올해 국정감사는 시작 전부터 증인·참고인 목록에 대중에게 익숙한 두 이...
산업/IT
썸네일 이미지
재벌총수 계열사 간 내부거래 '더 늘었다'
산업/IT
재벌총수 계열사 간 내부거래 '더 늘었다'
내부거래 총액, SK 42조8000억원→현대자동차 31조8000억원→삼성 24조원 순 공정거래위원회가 기업들의 내부거래 현황을 공개하고 압박에 돌입했다. 골자는 10대 기업의 ‘계열사 간 내부거래’가 크게 늘었다는 것인데, 대...
이주의 코스메틱
썸네일 이미지
[Weekly’s New, 10월 2주차] 이주의 코스메틱 신제품은?
이주의 코스메틱
[Weekly’s New, 10월 2주차] 이주의 코스메틱 신제품은?
셀레뷰, 어퓨, 나스, 휴메딕스, 어바웃미, 아토팜이 10월 둘째주 신제품을 출시했다. 이번 주에는 글리터와 펄을 담은 섀도우와 펄 블러셔&하이라이터, 매트한 타입의 립 펜슬, 유자향을 가득 담은 케어제품, 집중케...
편집국21
썸네일 이미지
[게시판뉴스] 靑 곰탕집 성추행 ‘삼권분립’ 발언에 강정마을은(?)
편집국21
[게시판뉴스] 靑 곰탕집 성추행 ‘삼권분립’ 발언에 강정마을은(?)
 “삼권분립 원칙에 맞지 않는다는 점을 양해해주시면 좋겠다” 12일 정혜승 청와대 디지털소통센터장의 청와대 ‘곰탕집 성추행’ 사건 국민청원에 대한 공식 답변이다. 정혜승 청와대 디지털소통센터장은 이날 청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J포토] 오랜만의 불청객 ‘미세먼지’에 가린 N서울타워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