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KB금융그룹 ‘다우존스지속가능경영지수’서 3년 연속 월드 지수 편입

KB금융그룹, 고객관계관리, 재무안정성 등에서 높은 점수 받아

임이랑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09:19]

KB금융그룹 ‘다우존스지속가능경영지수’서 3년 연속 월드 지수 편입

KB금융그룹, 고객관계관리, 재무안정성 등에서 높은 점수 받아

임이랑 기자 | 입력 : 2018/09/14 [09:19]

KB금융그룹, 고객관계관리, 재무안정성 등에서 높은 점수 받아

국내 은행업권 중 1위 선정

 

KB금융그룹이 다우존스지속가능경영지수에서 국내 은행업권 중 1위에 선정되는 기염을 토했다. 특히 KB금융은 고객관계관리, 재무안정성, 재무안정성, 정보보안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KB금융이 지난 13일 글로벌 금융정보사인 미국 다우존스가 발표한 다우존스지속가능경영지수에서 3년 연속 월드 지수에 편입됐다고 14일 밝혔다.

 

다우존스지속가능경영지수는 지난 1999년 세계 최대 금융정보 제공기관인 ‘미국 S&P 다우존스’와 지속가능경영 평가 및 투자기관인 ‘스위스 로베코샘 사’가 공동으로 개발한 지수이다.

 

글로벌 상장 기업 중 시가총액 상위 2500여개 기업을 대상으로 ▲재무적 성과, ▲사회 책임, ▲환경 경영 등 장기적으로 기업의 존속에 영향을 미치는 다양한 요인들을 종합적으로 평가하고 발표함으로서 공신력 있는 사회책임투자(SRI) 기준으로 인정받고 있다.

 

이번에 발표된 다우존스지속가능경영지수에는 전 세계 유동자산 시가총액 상위 2521개 글로벌 기업 중 12.6%인 317개, 국내 기업 중에서는 20개가 편입됐다. 은행산업 부문에는 씨티그룹, 뱅크오브아메리카, BNP파라바 등 27개의 금융회사가 편입됐다.

 

KB금융은 지난 2016년부터 3년 연속 최상위 등급인 월드 지수에 편입됐고, 지난해부터 2년 연속 글로벌 은행산업 2위, 국내 은행산업 1위 기업으로 선정돼 지속가능 측면에서 글로벌 최고 수준의 평가를 받고 있다.

 

아울러 KB금융은 서민금융 및 중소기업 금융지원 확대를 통해 포용적 금융의 이념을 실천하는 한편, 고객 가치 제고를 위한 고객 중심 경영활동을 펼치고 있다. 또한 그룹 전 계열사의 역량을 밀집하여 일자리 창출, 돌도 지원, 사회 투자펀드 조성 등 기업 차원의 사회적인 책임을 확대하고 있으며,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와의 동반 성장을 추구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KB금융 관계자는 “앞으로도 성숙한 기업 시민으로써의 사회적 책임을 충실히 이행하며, 지속가능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MJ포토] 삼바 분식회계 기자회견 하는 심상정·참여연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