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상생 앞장서는 BC카드’…중소협력사 대금 조기지급

자금 수요 많은 명절 전 명절 전 1~3차 173개 협력사에 대금 지급

임이랑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10:03]

‘상생 앞장서는 BC카드’…중소협력사 대금 조기지급

자금 수요 많은 명절 전 명절 전 1~3차 173개 협력사에 대금 지급

임이랑 기자 | 입력 : 2018/09/14 [10:03]

자금 수요 많은 명절 전 명절 전 1~3차 173개 협력사에 대금 지급

가맹점,영세·중소 협력사 위해 다양한 협력 방안 추진 계획

 

추석 명절을 앞두고 정부 및 각 지자체가 임금체불 집중 지도기간을 운영하고 있는 가운데 BC카드가 중소협력사 대금 조기지급에 나섰다. 

 

BC카드는 173개 중소협력사 지급 대금을 명절 전에 선지급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자금 수요가 많은 명절 전에 대금을 지급해 중소협력사를 지원하겠다는 것으로 풀이된다.

 

특히 대금은 명절 연휴 전 두 차례에 걸쳐 입금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기존 대금 지급기한 중 10월 말에 해당되는 협력사의 경우 최대 45일 전에 선지급 받게 된다.

 

이번에 조기지급 대상 협력사는 1차 협력사와 2·3차 협력사를 포함한 총 173개사다. 이들 협력사 중에는 연간 매출 10억원 이하 영세 사업자도 있다. 

 

BC카드는 앞으로도 이같은 영세·중소 협력사를 위해 다양한 협력 방안을 추진하겠다는 방침이다.

 

BC카드 채병철 경영지원본부장은 “지난 8월 중순부터 대금 조기지급을 위한 과정을 준비했다”며 “협력사 대금 조기지급은 물론 가맹점 카드대금, 입금단축 등을 통해 중소영세상공인과 동반성장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MJ포토] 삼바 분식회계 기자회견 하는 심상정·참여연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