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김윤식 신협중앙회장, 아시아신협연합회 회장에 선임

김윤식 회장 “다함께 잘사는 아시아로 연대해 나가겠다” 포부 밝혀

임이랑 기자 | 기사입력 2018/09/16 [18:47]

김윤식 신협중앙회장, 아시아신협연합회 회장에 선임

김윤식 회장 “다함께 잘사는 아시아로 연대해 나가겠다” 포부 밝혀

임이랑 기자 | 입력 : 2018/09/16 [18:47]

아시아신협연합회 회장에 선임된 김윤식 신협중앙회장

김윤식 회장 “다함께 잘사는 아시아로 연대해 나가겠다” 포부 밝혀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이 아시아신협연합회 회장에 선임됐다. 이를 통해 한국 신협의 발전경험이 아시아 저개발국 성장에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신협중앙회는 필리핀 마닐라 소재 크라운플라자 마닐라 갤러리아에서 열린 2018년 아시아신협연합회 총회에서 23개국 3500만 아시아 지역 신협 조합원을 대표하는 아시아신협연합회 회장에 선출됐다고 16일 밝혔다.

 

▲ 신협중앙회는 필리핀 마닐라 소재 크라운플라자 마닐라 갤러리아에서 열린 2018년 아시아신협연합회 총회에서 23개국 3500만 아시아 지역 신협 조합원을 대표하는 아시아신협연합회 회장에 선출됐다고 16일 밝혔다.(사진제공=신협중앙회)    

 

필리핀 마닐라에서 지난 13일부터 16일까지 개최된 2018 아시아신협포럼에는 22개국 561명이 참가했으며, 한국신협 대표단 46명도 해당 포럼에 참석했다.

 

이들 대표단은 신협의 선구자인 라이파이젠의 업적을 회고한 후 ‘지속가능한 협동조합 모델 모색’ ‘핀테크 시장과 기술에 대한 이해’ ‘밀레니엄 세대의 신협 유입을 위한 전략’ 등 다양한 세션 강연을 듣고 신협 발전 전략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총회에서 아시아신협회장으로 선출된 직후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은 “전 세계적으로 장기불황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신협을 비롯한 서민금융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며 “아시아신협연합회를 중심으로 저개발국의 빈곤해결과 경제적 자립을 위해 국제적 연대와 협력이 무엇보다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 회장은 “향후 한국신협 58년의 경험과 노하우를 적극 공유함으로써 미안먀., 라오스, 몽골 등 태동기 아시아신협들은 시행착오를 대폭 줄일 수 있을 것”이라며 “아시아신협을 대표하는 수장으로써 책임감을 갖고 신협 가치 전파를 통해 다함께 잘사는 아시아로 연대해 나가겠다”고 설명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윤식 신협중앙회장 관련기사목록
[MJ포토] 삼바 분식회계 기자회견 하는 심상정·참여연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