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현대위아, 복지기관에 15대 차량 기증

임직원들의 월급 1% 모아 전국 복지기관에 자동차 선물

임이랑 기자 | 기사입력 2018/12/07 [09:11]

현대위아, 복지기관에 15대 차량 기증

임직원들의 월급 1% 모아 전국 복지기관에 자동차 선물

임이랑 기자 | 입력 : 2018/12/07 [09:11]

임직원들의 월급 1% 모아 전국 복지기관에 자동차 선물

지난 2013년부터 6년간 총 80대 선물

 

현대위아 임직원들이 월급을 모아 이웃들에게 자동차를 선물했다

 

현대위아는 ‘2018년 하반기 드림 카’ 행사를 통해 전국 복지기관에 승합차 14대와 경차 1대 등 총 15대의 차량을 기증했다고 7일 밝혔다. 현대위아 임직원들은 지난달 28일부터 이날까지 경상남도 창원시, 경기도 의왕시, 광주광역시, 경기도 평택시, 충청남도 서산시 등 전국 사업장 인근의 복지기관에 차량을 직접 전달했다.

 

현대위아는 회사 기금 1억원에 임직원들이 ‘1% 기적’ 프로그램을 통해 모은 약 4억원을 더해 ‘드림 카’ 차량을 마련했다. ‘1% 기적’은 임직원들이 월급의 1%를 매달 모아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돕는 현대위아의 대표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 현대위아는 ‘2018년 하반기 드림 카’ 행사를 통해 전국 복지기관에 승합차 14대와 경차 1대 등 총 15대의 차량을 기증했다고 7일 밝혔다. (사진제공=현대위아)    

 

지난 2013년부터 이날까지 현대위아가 ‘1% 기적’을 통해 전국 복지기관에 선물한 차량은 80대에 달한다.

 

아울러 이날 차량을 받은 복지기관은 각 지자체의 도움을 받아 자동차가 꼭 필요하거나 교체 시점이 다가온 곳으로 정했다. 경남 창원 지역의 노인 지원 시실인 ‘마산시니어클럽’의 경우 총 이용자 수가 800명이 넘는 대규모 복지기관임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마땅한 승합차량이 없어 이곳을 이용하는 노인들이 큰 불편을 겪어 왔다.

 

특별히 이번 ‘드림 카’ 전달은 직원들이 직접 차량을 운전해 복지기관을 찾아가 의미를 더했다. 직원들은 복지기관에서 봉사활동을 펼치며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이와 관련해 김경배 현대위아 사장은 “임직원들이 매달 월급의 1%씩 나눈 돈으로 이웃들을 도울 수 있게 돼 정말 뜻깊은 것 같다”며 “현대위아가 지역의 이웃들에게 항상 따뜻한 마음을 나누는 회사가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본격 탭댄스 영화 ‘스윙키즈’…메가박스 MX관 개봉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