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LG유플러스, 사회 기반시설 정밀 점검 시연 성공

드론 관제시스템 이용 천연가스 배관망 매설지역 감시

성상영 기자 | 기사입력 2018/12/09 [09:42]

LG유플러스, 사회 기반시설 정밀 점검 시연 성공

드론 관제시스템 이용 천연가스 배관망 매설지역 감시

성상영 기자 | 입력 : 2018/12/09 [09:42]

차량 접근 어려운 매설지역 장애 확인

관제시스템 통해 드론포트가능성도

 

LG유플러스가 ‘U+드론 관제시스템을 이용해 천연가스 배관망 매설지역을 실시간으로 감시해 위험을 예방하는 사회 기반시설 정밀 점검시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전국 약 5000km 천연가스 배관망 중 차량 접근이 어려운 취약지역에 드론을 통한 감시가 가능해졌다.

 

LG유플러스는 비가시권 자율비행을 기반으로 3D지도·상공전파지도·상공기상정보를 이용한 천영가스 배관망 매설지역 실시간 촬영 ·실시간 매설지역 감시와 불법 공사 중단 요청 지반변위 탐지 등 시연을 통해 해당 지역을 잠재적 피해로부터 보호하는 시연을 진행했다고 9일 밝혔다.

 

▲ LG유플러스가 U+드론 관제시스템을 이용해 천연가스 배관망 매설지역을 실시간으로 감시함으로써 위험을 예방하는 ‘사회기반시설 정밀점검’ 시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9일 밝혔다. (사진제공=LG유플러스)

 

이번 시연을 위해 지난 5일 대전광역시에 위치한 한국가스기술공사 관제실에 U+드론 관제시스템을 설치하고, 충북 청주시에 위치한 약 2.8km 길이의 천연가스 배관망 매설지역에서 드론 비행을 시연했다. 이를 통해 천연가스 배관망 매설지역 주변을 실시간으로 감시했다.

 

이날 시연을 통해 드론 관제시스템의 상용화 가능성을 확인했다고 LG유플러스 측은 설명했다. 우선 3D지도를 사용하면 드론의 경로에서 고도별 장애물 존재 여부를 확인하는 2D지도의 한계를 극복할 수 있다. 또 상공의 LTE 신호를 측정해 세기가 약한 곳을 피해 경로를 설정할 수 있고, 상공기상정보를 활용해 풍속의 영향을 최소화해 안전 비행이 가능했다.

 

특히 시연에 활용된 드론은 배관망 매설지역 인근에 위치한 드론포트에서 이륙한 것이 특징이다. 드론포트는 본부 관제실의 관제시스템과 연동돼 원격 관제를 할 수 있도록 했고, 무선 충전 기능도 갖췄다.

 

드론을 통한 임무 수행은 차질 없이 마무리됐다. 드론은 배관망 매설지역 주변을 실시간으로 감시하고, 본체에 장착된 풀HD급 카메라로 장면을 촬영해 관제시스템에 알려줬다. 한국가스기술공사 관제실은 이를 활용해 VoLTE 스피커가 장착된 다른 드론을 출동시켜 굴삭기를 향해 공사를 중지하라는 음성을 송출했다. 굴삭기가 공사를 중지하자 드론은 복귀했다.

 

서재용 LG유플러스 미래서비스담당(상무)“(시스템이)상용화되면 드론이 감시할 지역을 먼저 식별하고 해당 지역을 실시간으로 감시해 불법 공사를 중단시키는 등 하나의 체계가 구축된다잠재적 위험을 효과적으로 예방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본격 탭댄스 영화 ‘스윙키즈’…메가박스 MX관 개봉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