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은미 의원, 쿠팡 김범석 증인 채택 목소리

강도훈 기자 | 기사입력 2020/10/19 [14:38]

강은미 의원, 쿠팡 김범석 증인 채택 목소리

강도훈 기자 | 입력 : 2020/10/19 [14:38]

19일 환노위 국정감사에서 10번째 죽음을 방치한 택배 업계에 대한 질타의 발언이 이어지는 가운데 정의당 강은미 의원이 쿠팡 증인 채택을 재차 촉구했다.

 

강 의원은 "쿠팡은 최근 이어지는 택배 노동자의 죽음과 관련, 노동자들의 산업안전은 외면하며 왜곡된 여론을 만들고 있다"고 지적하며 "오는 수요일 예정 된 환노위 CJ대한통운 현장 방문과 함께 쿠팡에 대한 증인 채택이 불가피 하다"고 말했다.

 

환노위 위원들도 이 문제 대한 발언들이 이어진 만큼, 오늘 노동부 종합감사 증인 채택 마지막 날로, 김범석 쿠팡 대표이사의 증인 채택을 위해 노력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의당 강은미 의원은 "이번 국감에서 쿠팡을 증인으로 신청했다. 납득하기 어려운 이유로 현재까지 증인채택 되지 않고 있는데, 많은 위원들이 지적하신 것 처럼 택배 업계 노동자들의 죽음 이어지고 있다. 쿠팡 증인 채택을 다시 요청드린다. 위원님들의 관심과 협조 부탁드린다"며 증인채택을 촉구했다.

 

문화저널21 강도훈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현대백화점 판교점, 스위스 프리미엄 시계 '론진' 오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