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신재생설비 점검에 드론활용 확대

AI탑재 자율비행시스템 적용해 안전성과 정확성 확보

박명섭 기자 | 기사입력 2021/04/14 [20:08]

서부발전, 신재생설비 점검에 드론활용 확대

AI탑재 자율비행시스템 적용해 안전성과 정확성 확보

박명섭 기자 | 입력 : 2021/04/14 [20:08]

AI탑재 자율비행시스템 적용해 안전성과 정확성 확보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이 사고예방과 정확한 점검을 위해 도입한 ‘드론활용 설비점검 시스템’ 활용을 확대한다.

 

서부발전은 최근 전남 화순풍력발전 단지에서 자율비행 드론시스템을 활용한 신재생설비 안전점검을 시행했다고 14일 밝혔다.

 

▲ 드론을 활용한 풍력발전기 안전점검 모습 (사진제공=한국서부발전)


지난 2016년 ‘드론활용 설비점검 시스템’을 도입한 후 2018년 4세대 이동통신(LTE)급 드론 실시간 영상송수신 시스템을 구축한 서부발전은, 이후 풍력과 태양광발전 등 신재생발전설비 점검에 드론시스템을 활용해왔다. 지난 3월에는 소방시설 작동기능 점검 등 풍력타워 전반에 대한 특별점검을 시행하기도 했다.

 

서부발전은 지난 3년간 전남 화순에 조성된 풍력발전기 8기를 드론시스템을 활용해 점검했으며, 수동점검 방식이 아닌 인공지능(AI) 기술이 탑재된 자율비행시스템을 적용했다. 드론을 띄워 블레이드의 균열이나 부식, 변형 등을 고해상도로 촬영해 데이터를 축적했으며, 그 데이터는 향후 결함검출 솔루션을 확보하는데 활용할 예정이다.

 

서부발전 관계자는 “신재생발전설비의 안정적인 설비운영을 위해 드론을 적극 활용할 계획”이라며 “올해 준공되는 장흥풍력발전에도 드론을 적용해 안전점검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홈페이지 하단 메뉴 참조 (ad@mhj21.com / master@mhj21.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