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복회, 부산지역 공직자 및 시·구의원에 ‘역사정의실천인 상’ 수여

부산항일독립운동기념공원 건립 앞장 선 공직자 및 정치인

박명섭 기자 | 기사입력 2021/05/11 [16:11]

광복회, 부산지역 공직자 및 시·구의원에 ‘역사정의실천인 상’ 수여

부산항일독립운동기념공원 건립 앞장 선 공직자 및 정치인

박명섭 기자 | 입력 : 2021/05/11 [16:11]

부산항일독립운동기념공원 건립 앞장선 공직자와 정치인에 수여

 

광복회(회장 김원웅)는 11일, 부산광역시 서구 이범철 부구청장에게 ‘역사정의실천 공직자 상’을, 정상채 부산시의회 운영위원장과 배인한 부산시 동구 구의원에게 ‘역사정의실천 정치인상’을 각각 수여했다.

 

김원웅 광복회장은 이날 부산을 방문해 박재혁 의사의 모교인 부산 개성고등학교(부산공립상업학교 후신) 교정에서 열린 박 의사 순국 100주기 추모강연과 추모식수 이후 부문별 역사정의실천인상을 수여했다.  

 

▲ (왼쪽부터) 부산광역시 서구 이범철 부구청장, 김원웅 광복회장, 배인한 부산시 동구 구의원, 정상채 부산시의회 운영위원장이‘역사정의실천인 상’수여 후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제공=광복회)


김 회장은 “이범철 부구청장은 부산항일독립운동기념공원 건립 추진은 물론, 국외사적지탐방 특별예산 지원에 많은 노력과 관심을 보여줌으로써 민족정기선양을 최우선으로 해야 할 공직사회의 모범이 되고 있어 첫 번째 ‘역사정의실천 공직자 상’을 드린다”고 말했다. 

 

또한 역사정의실천 정치인상을 수상하게 된 “정상채 위원장은 어려운 여건 중에서도 부산지역 항일독립운동기념공원 건립 추진에 앞장서고, 독립유공자와 후손에 대한 예우에도 힘씀으로써 지역사회의 귀감이 되고 있으며, 배종훈 애국지사의 자녀로서 광복회원이기도 한 배인한 의원은 항일독립운동기념공원 조성을 위해 애쓰고 있을 뿐만 아니라, 광복회원을 위한 보훈명예수당 지급조례 통과를 위해 노력함으로써 광복사회의 귀감이 되고 있다”고 선정이유를 밝혔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홈페이지 하단 메뉴 참조 (ad@mhj21.com / master@mhj21.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