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家 장녀 서민정, 8개월 만에 합의이혼

보광창업투자 홍정환 투자심사총괄과 결혼생활 종지부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21/05/21 [17:34]

아모레家 장녀 서민정, 8개월 만에 합의이혼

보광창업투자 홍정환 투자심사총괄과 결혼생활 종지부

박영주 기자 | 입력 : 2021/05/21 [17:34]

▲ 아모레퍼시픽 그룹의 장녀 서민정씨. (사진=아모리퍼시픽 그룹)

 

보광창업투자 홍정환 투자심사총괄과 결혼 종지부

지난해 10월 결혼식 올린 후 8개월여 만에 합의이혼 

 

아모레퍼시픽그룹의 장녀 서민정씨와 홍정환 보광창업투자 투자심사총괄이 결혼 8개월 만에 합의 이혼한 것으로 알려졌다.

 

21일 재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난해 10월19일 서울 신라호텔 영빈관에서 결혼식을 올린 이후 약 8개월 만에 합의이혼 하기로 했다. 

 

당시 범삼성가인 보광그룹과 아모레퍼시픽 그룹이 사돈지간이 된다는 소식에 '세기의 결혼'이라고 화제를 모았지만, 두 사람의 결혼생활은 1년을 가지 못했다.  

 

구체적인 이혼 사유는 알려지지 않았으며, 아모레퍼시픽 그룹 관계자 역시도 “이혼은 사실”이라면서도 “개인적인 부분인 만큼 구체적인 사항 등은 확인할 수 없다”고 밝혔다. 

 

앞서 2월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은 홍 총괄과 차녀 호정씨에게 각각 아모레퍼시픽 그룹 보통주 10만주를 증여한 바 있지만 4개월 만에 해당 주식 10만주를 회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증여 회수로 서 회장의 지분율은 보통주 기준 53.66%에서 53.78%로 늘었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홈페이지 하단 메뉴 참조 (ad@mhj21.com / master@mhj21.com)
  • 도배방지 이미지

  • 나야나 2021/05/21 [17:55] 수정 | 삭제
  • 오늘 부부의날인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