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쌀포대 업사이클링 가방, 첫 판매수익 전액 기부

aT, 지구촌 이웃 위해 국제구호단체에 기부금 전달

박명섭 기자 | 기사입력 2022/01/21 [17:13]

폐쌀포대 업사이클링 가방, 첫 판매수익 전액 기부

aT, 지구촌 이웃 위해 국제구호단체에 기부금 전달

박명섭 기자 | 입력 : 2022/01/21 [17:13]

aT, 지구촌 이웃 위해 국제구호단체에 기부금 전달

 

해외 식량원조 과정에서 불가피하게 생기는 폐쌀포대를 100% 재활용해 탄생한 업사이클링 파우치백 판매 수익금이 전액 기부됐다. 

 

▲ 폐쌀포대 업사이클링 판매수익금 국제구호단체 기부금 전달식에서 (왼쪽부터)김춘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사장과 김훈 러브씨드 대표가 가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제공=aT)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김춘진)는 21일 폐쌀포대를 재활용하여 제작한 업사이클링 파우치백의 판매수익금 전액을 국제구호단체 러브씨드(대표 김훈)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판매된 제품들은 우리쌀 5만톤의 폐포대로 제작했으며, 지난 12월 한 달 동안 네이버 해피빈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판매했다.

 

 크라우드 펀딩은 준비한 수량 300개가 조기에 전량 판매되며 인기리에 종료됐고, 약 480만원 수익금 전액을 이번에 기부하게 된 것이다. 

 

이번에 전달한 기부금은 코로나로 인해 경제활동을 하지 못해 하루 한 끼 식사조차 해결하기 힘든 케냐 원주민들에게 옥수수가루, 콩 등 식량을 제공하는 데 쓰일 예정이다.

 

aT 김춘진 사장은 “이번 폐쌀포대 업사이클링은 자원 재활용의 가치와 함께 폐쌀포대 소각 폐기 시 발생하는 온실가스를 크게 줄일 수 있었다”며, “이번 지원금이 케냐 원주민의 식량 구호에 도움이 되길 희망하며, 앞으로도 지구촌과 더불어 사는 상생의 가치를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홈페이지 하단 메뉴 참조 (ad@mhj21.com / master@mhj21.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